국제연대 활동소식

“플랜테이션은 숲이 아니다!” 국제서명 호소

첨부파일 열기첨부파일 닫기

단일재배 나무 플랜테이션을 반대하는 국제 행동의 날
2009년 9월 21일


국제 선언: 단일재배 나무 플랜테이션의 확장을 중단하라!




전세계적으로, 수백만 헥타르의 비옥한 땅이 “숲”으로 위장된 녹색 사막으로 빠르게 바뀌고 있다. 지역 공동체는 끊임없이 늘어선 동일한 나무들에게 자리를 내주기 위해서 쫓겨나고 있는데, 유칼리나무, 소나무, 팜유(palm oil), 고무, 자트로파 그리고 다른 종의 나무들은 그 지역에서 대부분의 다른 생명체들을 몰아내고 있다.

농지는 지역 공동체의 식량주권을 위해서 중요한데, 수출용 원자재를 생산하는 단일재배 나무 플랜테이션으로 전환되고 있다. 물 자원은 플랜테이션에 의해 고갈되고 오염되고 있는 한편 토양은 척박하게 변하고 있다. 인권 침해는 광범위하게 만연해있는데, 생계수단의 손실과 추방부터 억압, 그리고 심지어 고문과 죽음과 같은 사건을 아우른다. 공동체들이 전체로서 고통받지만, 플랜테이션은 성적으로 차별화된 피해를 남기고 있으며, 여성들이 가장 심각하게 피해를 입고 있다.

브라질, 남아프리카, 미국,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캄보디아, 콜롬비아 그리고 스페인과 같은 국가들에서 이러한 단일재배의 사회적 환경적인 부정적 영향을 알려주는 증거들을 확보했음에도 불구하고, 식량농업기구(FAO)부터 양자간 협정기관까지, 유엔숲포럼(UN Forum on Forests)부터 국가정부까지, 컨설턴트 기업부터 개인소유 은행 및 개발은행까지 포함하는 행위자들의 결속에 의해 단일재배는 계속 추진되고 있다.


이런 행위자들의 행위 뒤에 감춰진 진짜 의도는 단순하다: 주민들의 땅을 가로채 펄프와 종이, 목재, 고무, 팜유 그리고 최근의 생물숯(*) 사업을 운영하는 기업들에게 넘겨서, 이들이 이윤을 더 늘리기 위한 보다 풍부하고 값싼 원자재의 사용권을 주기 위해서다. 풍요로운 북반구 국가들에서 이러한 플랜테이션 생산물을 과도하게 소비하며 낭비하는 것이 결국 플랜테이션의 확장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나무 플랜테이션의 피해를 우려하는 반대여론에 대응하기 위해, 기업들은 인증제도를 고안해냈는데 – FSC, PEFC, SFI, RSPO(**)와 같은 것들이다 – 그들에게 하던 대로 하게 하는(business as usual) 잘못된 “녹색” 자격증을 제공해주고 있다.

이른바 “탄소 흡수원” 플랜테이션의 확립을 통해 잘못된 해결책을 추구하면서 기후변화로부터 이익을 얻고자 하는 새로운 기업 행위자들의 등장, 농업연료-농업디젤과 목재에탄올-의 촉진, 그리고 유전자 조작된 나무의 도입으로 문제는 더욱 복잡하게 흘러왔다.

하지만 기업의 계획은 늘어나는 반대에 직면하고 있다. 국가마다 민중들은 나무 플랜테이션의 확장에 반대하기 위해서 대항하고 있고 전세계적인 운동이 몇년 사이에 대두되고 있다. 이 운동은 수많은 지역에서의 저항을 결집시키고 플랜테이션으로 고통받는 이들의 목소리를 확산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2009년 단일재배 나무 플랜테이션을 반대하는 국제 행동의 날을 맞아, 우리는 힘차고 명백한 메시지를 전한다: 플랜테이션은 숲이 아니다: 나무 단일재배 플랜테이션을 멈춰라!

(*) 생물숯: 땅에 묻혀 비료나 탄소 저장원으로 쓰이는 숯 또는 목탄

(**) [약어] FSC (Forest Stewardship Council), PEFC (Programme for the Endorsement of Forest Certification schemes), SFI (Sustainable Forestry Initiative), RSPO (Roundtable on Sustainable Palm Oil)

서명자
Chris Lang, WRM, UK – Germany
Ginting Longgena, FOE-Indonesia, Indonesia
Guadalupe Rodríguez, Salva la Selva, Germany
Javier Baltodano, Coecoceiba, Costa Rica
Nizam Mahshar , FOE-Malaysia, Malaysia
Phillip Owen, Geasphere, South Africa
Premrudee Daoroung, TERRA, Thailand
Ricardo Carrere, WRM, Uruguay
Wally Menne, Timberwatch Coalition, South Africa
Winfried Overbeek, Rede Alerta contra o Deserto Verde, Brazil

선언에 지지하는 분은 이름, 소속, 국가를 적어서 아래로 메시지를 보내주세요: 21sept@wrm.org.uy




원문(영문)

International Day Against Monoculture Tree Plantations

21 September 2009


International Declaration: Stop the expansion of monoculture tree plantations !

Throughout the world, millions of hectares of productive land are rapidly being converted into green deserts presented under the guise of “forests”. Local communities are displaced to give way to endless rows of identical trees – eucalyptus, pine, oil palm, rubber, jatropha and other species – that displace most other forms of life from the area. Farmland, which is crucial for the food sovereignty of local communities, is converted to monoculture tree plantations producing raw materials for export. Water resources become depleted and polluted by the plantations while soils become degraded. Human rights violations are rife, ranging from the loss of livelihoods and displacement to repression and even cases of torture and death. While communities suffer as a whole, plantations result in differentiated gender impacts, where women are the most affected.

In spite of all the available evidence regarding the negative social and environmental impacts of these monocultures in countries like Brazil, South Africa, the United States, Indonesia, Malaysia, Cambodia, Colombia and Spain, they continue to be promoted by a coalition of actors ranging from the FAO to bilateral agencies, from the United Nations Forum on Forests to national governments, from consultancy firms to private and development banks.

The real motive behind these actors’ actions is simple: to grab people’s lands for corporations operating in the pulp and paper, timber, rubber, palm oil and recently also biochar (*) businesses, so that they can have access to more and cheaper raw material to increase their profits even further. Wasteful overconsumption of the products of these plantations by nations in the affluent North plays a big role in increasing their spread.

In response to adverse publicity concerning the impacts of tree plantations, corporations have resorted to the use of certification schemes –such as FSC, PEFC, SFI, RSPO (**)- that provide them with false “green” credentials that enable them to continue business as usual.

The problem has been further compounded with the arrival of new corporate actors aiming at profiting from climate change by promoting false solutions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so-called “carbon sink” plantations, the promotion of agrofuels – agrodiesel and wood ethanol- and the introduction of genetically engineered trees.

However, corporate plans are facing increased opposition. In country after country, people are standing up to oppose the expansion of tree plantations and a worldwide movement has been growing over the years, bringing together the numerous local struggles and helping to raise the voices of those who suffer from plantations.


On this International Day Against Tree Monocultures in 2009, the message is loud and clear: Plantations are not forests: stop the expansion of monoculture tree plantations!


(*) Biochar: charcoal which would be buried in the soil where it is supposed to act as a fertiliser and as a carbon store

(**) FSC (Forest Stewardship Council), PEFC (Programme for the Endorsement of Forest Certification schemes), SFI (Sustainable Forestry Initiative), RSPO (Roundtable on Sustainable Palm Oil)

http://www.wrm.org.uy


 

admin

국제연대 활동소식의 최신글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