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일반 활동소식

시화·반월공단 환경개선을 위한 토론회 마련

지난 11월 5일 한국산업기술대학에서는 시화·반월공단 환경개선을 위한 TMS설치업체 협력방안 마련을 위한 토론회가 있었다. 시흥환경기술개발센터
(이하 환경센터)와 시흥환경운동연합이 주관하고 행정자치부, 경기도, 시흥시·시흥자치신문이 후원한 이 날 발표회에는 특히 시화 ·반월공단의
업체관계자들이 많이 참석해서 TMS 설치에 비상한 관심을 보이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한국산업기술대학교 공학관 E동에서 2~5시까지 진행된 이 발표회에는 시흥환경운동연합 장동영 사무국장의 사회로 서만철 환경센터장의
인사말과 시흥시 김준호 환경국장의 축사로 시작되었다.

이어 진행된 본 토론회에서는 이창수 안산환경운동연합 집행위원장의 사회로 ‘TMS설치에 따른 환경개선대책과 향후 관리방안’이라는
제목으로 경기도 고병근 환경보전과장이 발제에 나섰다.

이어 현재 TMS를 운영하고 있는 에코서비스코리아, 조일제지 관계자가 나와서 현재 TMS 운영상태와 방안 등을 설명하였다.

시화·반월공단 시민감시활동 사례 및 민·관·산 협력방안을 안산환경개선시민연대 정연주 사무국장이 그 동안의 환경감시 활동을 준비한
사진화면을 가지고 시민단체의 입장을 전했다.

▲ 지정토론자로 나선 시흥환경운동연합 임병준 사무차장.

계속해서 환경센터 박희재연구원과 환경관리공단 김홍록 과장 그리고 시흥환경운동연합 임병준 사무차장이 지정토론으로 나서 TMS
설치에 관한 다양한 의견들을 나누었다.

이 날 발표회에 자리한 참가자들은 시화·반월공단 오염배출업체의 TMS시설이 현재 시화 ·반월공단 지역의 오염을 줄일 수 있는
효과적인 방안임을 공감하였다. 다만 수질관련업체의 TMS설치와 영세업체에서 TMS설치에 따르는 경제적인 부담 등은 향후 해결되어야
할 숙제로 남게 되었다.

시흥환경기술개발센터
시흥환경운동연합

사진제공: 시흥인터넷 방송 SHBS

admin

환경일반 활동소식의 최신글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