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 기후변화 활동소식

교토의정서 발효 기념일- 에너지절약캠페인 진행

전국 에너지시민연대에서 2월 14(월) ~ 2얼 15일(화) 양일간 나홀로출근차량을 조사했다.
조사결과 대구지역의 나홀로 출근 차량이 조사차량 총 3,592대 중 2,584대가 나홀로 차량으로 조사되어 10대 중 7대 꼴인
71.9%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번 조사에서 대구시청을 비롯한 각 구청과 기업체, 일반시민으로 구분해 조사했는데,
관공서의 경우 나홀로 출근 차량은 조사차량 총 704대 중 604대로 평균치보다 약 15%나 높은 86.2%가 나홀로 출근 차량으로
나타났다.
교토의정서 발효를 맞아 시민들의 에너지절약이 어느 때보다 중요한 때에 관공서의 나홀로 출근 차량 비율이 평균치보다 높게 나타난
것은 부끄러운 일이 아닐 수 없다.

하루 뒤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교토의정서 발효일인 2월 16일은 오전 8시부터 9시 1시간동안
수성구 범어네거리에서 에너지절약캠페인을 진행했다.
캠페인을 통해 시민들에게 교토의정서 발표를 알렸고 에너지 절약은 시민 모두가 함께 해야하는 운동임을 각인시켰다.

admin

에너지 기후변화 활동소식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