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활동사진

박창근 시민환경연구소 소장 환경인상 수상

환경부출입기자들의 모임인 환경기자클럽이 선정한 올해의 환경인상에 환경운동연합 시민환경연구소 박창근 소장이 선정되어 23일 오전 11시 시상식이 열렸다. 과천 정부종합청사 3동 환경기자클럽 회의실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환경기자클럽 회장 조홍섭 기자(한겨레신문 환경전문기자)는 “올해 최대 환경이슈였던 한반도대운하문제에서 토목공학자인 박교수가 앞장서서 활동하여 전문가의 모범이 되었다. 과학기술인이 양심을 걸로 환경문제 해결에 앞장서 활동하여 선정되었다”고 선정배경을 설명했다.

박소장은 “제가 보는 객관적인 사실을 말했을 뿐이다”라고 겸손해하며 “지금도 정부가 운하사업을 포기하지 않고 4대강정비사업이란 이름으로 추진하고 있다 차제에 시민환경연구소 차원에서 아름다운 우리강 살리기 연구를 회원회비를 바탕으로 여러명의 민간전문가로 구성하여 독자적인 대안연구를 하겠다”고 시상소감과 함께 지속적인 강살리기 연구활동을 하겠다고 말했다. 

글/사진 최예용 

사진위; 수상식 직후
사진가운데; 환경기자클럽 조홍섭 회장과 함께
사진아래; 시민환경연구소 식구들과 함께  

admin

(X) 활동사진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