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활동사진

지구온난화를 부채질하는 부시와 노무현 규탄 퍼포먼스

ⓒ시민환경정보센터 박종학
8월1일 비가 내리는 인사동 남인사마당에서는 환경운동연합 회원들이 미국과 호주가 주도하는 ‘기후변화에 관한 아태지역 파트너십’ 구성을 규탄하고 한국정부의 탈퇴를 촉구하는 집회와 퍼포먼스를 가졌다. 환경연합 김혜정 사무총장은 이 파트너십은 쿄토의정서의 서명을 철회하여 국제적 비난과 고립을 자초한 미국이 그동안 반복해 온 변명에 불과하다고 지적하고 한국 정부는 미국의 꼭두각시놀음에서 벗어나 균형을 찾고 기후변화의 재앙을 불러올 이 야합에서 즉각 탈퇴하라고 촉구했다.

admin

(X) 활동사진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