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프로그램

우리나라에 사는 생물은 모두 몇 종인가요?

우리나라에 서식하는 것으로 조사된 생물의 종수는 다음과 같습니다.

동물 ……………………………. 18,029종
척추동물 ……………….1,440종
(어류 ……….905종)
(양서.파충류…. 41종)
(조류………..394종)
(포유류………100종)
무척추동물……………..16,589종
(곤충……..11,853종)
(기타………4,763종)
식물……………………………… 8,271종
균류(곰팡이.버섯)………………….. 1,625종
원생생물………………………….. 736종
원핵생물(세균)…………………….. 1,167종

합계 ……………………………..29,828종

위의 표(?)에서 보듯이 국내에는 동물 1만8,029종과 식물 8,271종,미생물·기
타 3,528종 등 모두 2만9,828종의 생물이 서식하고 있습니다.

환경부는 이 가운데 1백94종을 멸종위기 및 보호대상 야생 동식물로 지정해 보호하고 있습니
다.

한편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박용하 박사의 분석에 따르면 이처럼 국내에 서식하는 동·식
물이 제공하는 경제적 가치가 연간 28조4,377억원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되고 있습니다.

박 박사는 연구원 기관지 ‘환경포럼’에 게재된 ‘우리나라 생물다양성의 경제적 가치 평가’
라는 논문에서 17개 항목별로 경제적 가치를 1995년 경상가격 기준으로 제시했습니다.

이 논문에서 경제적 가치가 가장 큰 것으로 제시된 항목은 목재생산으로 연간 13조1,100억원
에 이르렀습니다.

다음으로는 ▶어패류 등 해산물 이익이 4조1,771억원▶농작물·산림 해충의 생물학적 방제 4
조1,175억원▶가축의 가치 2조6,430억원▶비옥한 토양의 형성 가치 1조1,369억원 등의 순으
로 나타났습니다.

그러나 이번 조사에서는 생물다양성에 의한 기후조절·수자원 제공·토양침식 방지 기능 등
과 국내에 기초자료가 없는 항목은 분석에서 제외돼 실제 생물다양성의 경제적 가치는 28조원
을 훨씬 웃돌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박 박사는 “생물다양성의 가치는 농업·어획·목축·관광 등과 같은 직접 가치와 생태계를
잘 보존해 미래에 활용할 경우 얻을 수 있는 간접 가치,생태계가 파괴됐을 때 나타날 피해
를 감안한 비사용 가치 등으로 구분된다”고 설명했습니다.

박 박사는 특히 “이처럼 우리에게 큰 경제적 이익을 제공하는 생물다양성이 국토의 무분별
한 개발로 인해 감소할 경우 우리 경제에도 당장 큰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나 한국은 야생동물 종(種)수로 보면 세계 최빈국(最貧國)인 것으로 나타나
고 있습니다.

세계자원연구소·유엔환경계획·유엔개발계획·세계은행이 공동으로 내놓은 ‘세계자원보
고서 2000-2001’에 따르면 한국은 국토 1만㎢당 야생동물 종수가 95종으
로 155개국 가운데 131위를 차지했습니다.

한국은 국토 만㎢당 포유류 23종,번식조류 53종,파충류 12종,양서류 7종
으로 155개국 평균치 231종에 크게 미달했습니다.
더욱이 한국보다 야생동물 종수가 작은 나라는 이집트·러시아 등 사막·극지방에
위치한 나라들이고 나머지도 북한·우즈베키스탄 등 자료가 누락된 13개국인 점
을 감안하면 한국은 야생동물 종다양성에 있어서 가장 가난한 셈입니다.

반면 야생동물 종류가 가장 풍부한 나라는 싱가포르·에콰도르·콜롬비아·코스타리
카·파나마 등의 순으로 열대지방에 위치한 국가들이 차지했습니다.

국립환경연구원 유병호(兪炳浩)야생동물과장은 “종다양성은 열대지방이 높고 극지
방이 낮은 것은 당연하다”며 “이번 분석은 개체수가 아닌 생물종에 맞춰진 만큼
서식지 훼손 보다는 온대지역인 한국의 지리학적 위치나 좁은 국토면적 등이 크
게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국제자연보전연맹(IUCN)등의 자료를 취합한 이번 분석은 전체종수를 면적으로
단순히 나누기 보다는 종-면적 곡선을 바탕으로 표준화 과정을 거쳐 얻은 것으
로 국토 만㎢에서 평균적으로 관찰할 수 있는 야생동물종수를 의미하는 것입니다.

이번 조사에서는 해양생물과 민물고기·무척추동물 등은 제외됐으며 식물의  경우는
만㎢당 1,359종으로 한국이 전체의 중간인 77위를 차지했습니다.

**출처: 중앙일보 / 국가환경기술정보센터

admin

참여프로그램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