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핵 활동소식

[#에너지진짜뉴스] 핵융합 기술로는 2050 탄소중립을 이룰 수 없다고요?

#에너지진짜뉴스.  핵융합 기술로는 2050 탄소중립을 이룰 수 없다고요?

Q. 핵융합 기술로는 2050 탄소중립을 이룰 수 없다고요?

A. YES!

국가핵융합연구소는 2050년대에야 국내 핵융합 발전이 상용화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ITER(국제핵융합실험로)에 투자하고 있는 유럽연합은 2070~ 80년대에도 실제 상용화되기 어려울 것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현재 기술 개발 및 상용화가 불투명한 핵융합 기술은 2050 탄소중립의 대안이 될 수 없습니다.

 

Q. 핵융합 발전이 상용화 되어도, 경쟁력이 있나요?

A. NO!

핵융합 발전이 상용화되어도, 계통 안정성과 경제성의 측면에서 경쟁력이 없습니다. 재생에너지가 증가함에 따라 유연한 출력 조절이 필요하지만 핵융합 발전은 이에 적합하지 않습니다. 또, 지속적으로 하락하고 있는 재생에너지 발전단가와 비교했을 때 가격 경쟁력이 없습니다.  

  • 1.6GW 핵융합로 건설비용(추정) : 9조원*
  • 균등화발전비용(LCOE) : kWh당 약 180원(추정)*

*출처 – Approximation of the economy of fusion energy, 2018

Q. 핵융합 발전은 위험한 에너지원이라던데요?

A. YES!

핵융합 발전은 인체에 해로운 삼중수소가 연료로 사용되고, 많은 양의 중저준위 핵폐기물이 발생하는 위험한 에너지원입니다. 중저준위 핵폐기물의 경우, 1.5GW 핵융합로에서 25년의 수명기간 동안 7만 톤 이상, 해체 시에는 5만 톤 이상의 중저준위 핵폐기물이 발생될 것으로 추정됩니다.*

*출처 – State of the art of fusion material recycling and remaining issues, 2007

송 주희

송 주희

에너지기후국 활동가입니다.

에너지진짜뉴스의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