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환경 관련자료

1회용 봉투구입량 줄고 1회용 컵 환불율(회수율)은 높아졌다.

첨부파일 열기첨부파일 닫기

3145_20050404일회용.pdf


* “이 자료에 대한 환경연합의 입장” – 일회용 비닐봉투, 왜 줄어들지 않는가?

■ 백화점 등 대형유통업체에서 고객들이 구입하는 1회용 봉투나 쇼핑백의 구입은 줄고【48.6%
(‘01년) ⇒ 24.0%(’04년)】, 패스트푸드점이나 테이크아웃 커피전문점에서 구입한 1회용 컵 환
불율(회수율)은 크게 증가한 것【17.2%(‘03상반기) ⇒ 30.0%(’04하반기)】으로 나타났다.

■ 이와 같은 내용은 환경부가 지난 25일 발표한 1회용품 줄이기 자발적협약 사업자(25개 패스트
푸드·테이크아웃사업자)와 1회용품 줄이기 자율실천선언사업자(31개 백화점·할인점 등 대형유
통업체)들의 지난해 하반기 실적자료에서 나타난 것으로 밝혀졌다.

■ 1회용품 줄이기 자발적협약이란 패스트푸드점과 테이크아웃 커피전문점에서 1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하여
– 일정규모(패스트푸드점: 80평, 테이크아웃커피점: 50평)이상의 사업장에서는 1회용 컵 대신에
다회용 컵을 사용하고
– 테이크아웃되는 1회용 컵은 컵 보증금제(컵 값을 미리 받고 되가져올 때는 이를 환불)를 실시
하는 제도이며

■ 1회용품 줄이기 자율실천선언은 백화점 및 할인점 등 대형유통매장에서 1회용 봉투·쇼핑백
사용을 줄이기 위하여
– 1회용 비닐봉투는 50원, 쇼핑봉투는 100원을 받고 고객에게 판매하되, 고객이 되가져오는 경
우 이를 환불하는 제도이다.
– ‘04년 하반기 1회용품 줄이기 자발적협약 및 자율실천선언 관련업체의 추진실적은 다음과 같
다.
<자발적협약 체결업체> – 첨부파일참고

■ 1회용 컵 판매금액은 3,288백만원(41,392천개)이고 이중 30.0%인 986백만원(13,892천개)이 환
불되었다.
– 특히, 연도별 추세를 살펴보면, 소비자들의 의식이 높아져 1회용 컵 환불율이 꾸준히 상승되
고 있는 추세로 나타났다.
<1회용 컵 환불율> – 첨부파일참고

■ 미환불금 2,302백만원과 전기이월금 2,806백만원 등 총 5,108백만원의 45.7%에 해당하는
2,336백만원이 사용되었다
– 이중 고객환원(37.2%), 환경보전사업(61.6%) 등에 사용되고, 나머지 2,772백만원은 차기로 이
월(반환보증금용)되었다
<자율실천선언 업체> – 첨부파일참고

■ 1회용 봉투·쇼핑백 구매감소 추세
– 1회용 봉투·쇼핑백 구매율은 자율실천선언 이전인 2001년(1,000명당 486명)보다 크게 줄은 것
(’04년, 1,000명당 240명)으로 나타났다.
〈소비자 1,000명당 1회용 봉투·쇼핑백 구매인원〉- 첨부파일참고

■ 미환불금 사용내역을 살펴보면
– 장바구니 이용고객에 대한 현금할인이 증가하였고(’04상반기 25.3% ⇒ ’04하반기 33.4%)
– 현금할인 및 장바구니 배포 등 소비자환원에 3,159백만원(67.8%), 환경보전행사 및 환경보전활
동 지원 등 환경보전사업에 1,502백만원(32.2%)을 사용하고, 862백만원은 차기로 이월되었다
※ 참고 : 1회용 봉투·쇼핑백 판매금액
<향후계획> – 첨부파일참고

■ 환경부는 1회용품 사용을 줄이고, 판매한 1회용 봉투나 컵의 환불율(회수율)을 제고하기 위하
여 ’05. 4월중 관련업계 관계자회의를 개최하여 1회용품 사용억제 및 환불율을 한층 더 높이기
위한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며

■ 미환불금은 1회용품 감량 및 재활용 등 환경보전사업에 사용하도록 하고, 아울러 그 사용결과
를 자사 홈페이지 등에 공개하도록 촉구할 예정이다
– 만약 이를 이행 하지 않는 사업자들에 대하여는 명단을 공개하거나 자발적 협약을 해지할 계획
이라고 밝혔다.

※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출처/ 환경부

admin

생활환경 관련자료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