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핵 활동소식

[21대 총선] 미래통합당 ‘월성1호기 재가동 공약’, 실현가능?

 

 

1. 21대 총선 공약으로 영구 정지시킨 ‘월성1호기 재가동’을 내세운 미래통합당.
월성1호기 재가동, 과연 실현 가능한 공약일까요?

2. #안전성 문제
국내에서 2번째로 오래된 월성1호기
– 2012년에 이미 30년 수명 만료
– 이미 한 차례 수명연장 했으나, 안전성 논란과 시민들의 반대로 2019년 12월 24일 37년만에 영구정지

3. #안전성 문제
지진대비 부실해 계속되는 사건·사고
– 계속되는 경주지진, 그러나 국내에서 가장 낮은 내진설계(0.2g)
– 가동기간 동안 58회의 각종 사고 및 고장 발생
– 수명연장 승인 이후에도 4차례 각종 사고 및 고장으로 정지

4. #안전성 문제
월성 원전 주민들 몸속에서 방사능 검출, 갑상선암 발생
– 2015년 월성원전 민간환경감시기구 조사, 주민 40명 전원 삼중수소 평균 17.3Bq/l 검출
– 2014년부터 월성원전이주대책위 6년째 이주 요구 농성 중

5. #안전성 문제
서울행정법원, 월성1호기 수명연장 허가 취소 판결 (2017.02.07)
– 최신 안전기준(R-7 등) 적용 설비 보강 없어 안전성 목적 달성 불가능
– 결격사유 대상 원자력안전위원이 의결 과정에 참여
– 원자력안전법령에 의거한 심사 서류(운영변경허가 비교표) 미제출

6. #경제성 문제
월성1호기 안전 보강을 위해 막대한 비용 추가 지출
– 월성1호기 압력관 교체비용 5600억원 지출했으나 안전성 확보 못해
– 월성1호기와 같은 모델인 캐나다 젠틸리 2호기 수명 연장 총비용 4조원, 사업자는 수명 연장 포기
– 월성1호기 안전성 평가 제대로 하면 경제성은 더 떨어질 수 밖에 없어

7. #사용후핵연료 문제
월성원전 사용후핵연료 타 원전보다 4.5배 발생
– 방사성물질 삼중수소 대부분 월성에서 발생
– 고준위핵폐기장 마련 못했는데, 월성원전 사용후핵연료 90% 이상 포화

8.
영구정지된 월성1호기 다시 가동할 이유는 없습니다.
그보다 건강피해가 심각한 월성 주민 이주대책,
10만년 보관해야하는 고준위핵폐기물 대책부터 시급히 마련해야 합니다.
#미래통합당_보고있나?

 

 

최 예지

최 예지

에너지기후국 활동가 / 좋음을 나누는 디자이너

21대 총선의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