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환경 관련자료

[식생활] 양파의 항암효과

양파추출물이 암세포 효소작용 저해와 수명연장 등 항암효과가 있다는 사실이 확인됐다.

경남도농업기술원은 경북대, 경상대와 함께 구성한 공동연구팀이 지난 98년부터 양파추출물에 대
한 항암효과를 연구한 결과, 양파구(球) 와 껍질에 함유된 약리성분의 추출물이 암세포의 성장
을 억제하는 효능을 가졌다는 것을 실험쥐를 이용한 임상실험에서 확인했다고 19일 밝혔다.

공동연구팀은 양파구와 껍질을 잘게 부순뒤 에탄올 75% 용액에 24시간 두었다가 침전물을 제거하
는 방법으로 약리성분이 있는 추출물을 얻었다.

이 추출물을 이용한 암세포 독성시험에서 양파 추출물 60㎍ 처리때 39.3%의 암세포 효소작용 저
해효과가 나타났으며 복수암시험에서는 양파추출물 50㎍ 처리때 17%의 수명연장 효과가 있었다.

또 피부암시험에도 추출물 20㎎ 처리때 55.2%의 종양억제 효과가 있었고 위장암은 50㎎ 처리때
33.7%의 종양억제 효과가 나타났다.

그러나 이같은 항암효과는 단기간 섭취로는 효능을 검증하기 어렵고 성인 기준으로 하루 50g 정
도의 추출물을 2년 이상 장기간 섭취해야 효과가 있는 것으로 공동연구팀은 분석했다.

농업기술원 관계자는 <양파의 항암효과가 확인됨에 따라 단순한 양념채소로의 소비형태에서 벗어 나 다양한 조리법과 활용방법을 통한 새로운 소비형태가 갖춰 질것으로 보인다> 며 <이같은 새로 운 소비형태는 양파 수요증가로 이어져 농민들의 소득증대에도 크게 기여 할 것>이라고 말했다.

자료 제공: 미립환경개발주식회사

admin

생활환경 관련자료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