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환경 관련자료

여름철을 이기는 건강식사

입맛 찾으려 쓴맛 신맛 다 봤다

더위로 밤잠을 설치고 수면부족으로 피로가 쌓였는데 질 좋은 식사마저 못한다면 체력이 크게 떨
어지기 때문에 고단백질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 좋다.

식초 레몬즙 등 식욕자극하고 탄산음료는 피하고 과일 단백질 섭취 충분히

날씨가 무덥다 보면 자연히 입맛이 떨어져 영양섭취가 소홀해질 뿐 아니라 간편하고 찬 음식만
찾게 돼 건강을 해치기 쉽다. 더위로 밤잠을 설치고 수면부족으로 피로가 쌓였는데 질 좋은 식사
마저 못한다면 체력이 크게 떨어지기 때문에 고단백질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 좋다.

△신맛과 쓴맛으로 빼앗긴 입맛 복구

여름철 더위에 빼앗긴 입맛을 회복시키는데는 신맛과 쓴맛이 좋다. 식초나 레몬즙은 식욕을 자극
하는데 매우 효과적이므로 여름에는 나물을 무칠 때 참기름보다는 식초를 듬뿍 넣어 새콤하게 무
치는 것이 좋다. 쓴맛은 혀의 미뢰를 자극해 식욕을 돋구는 작용을 한다. 쌉싸름하고 향긋한 산
나물을 이용해 입맛도 회복하고 비타민과 섬유질도 보충하면 더욱 좋다. 그러나 지나치게 맵거
나 짠 자극적인 음식은 위궤양을 일으키기 쉬우므로 주의해야 한다.

△단백질을 충분히 섭취

여름철에는 쉽게 지치고 피로를 많이 느끼게 되므로 고단백 식품으로 체력보강을 하는 것이 좋
다. 복날이면 즐겨 찾는 닭고기 등은 매우 우수한 단백질 공급원이기 때문에 권장할 만한 여름
철 음식이다. 개고기는 동의보감 등 옛 문헌에서는 여름철 보양음식으로 우수한 효능이 있다고
하지만 아직까지 과학적으로 입증된 것이 없다. 단백질이 풍부한 닭고기에 인삼, 찹쌀을 함께 넣
어서 푹 고아 만든 삼계탕은 보신탕과 함께 복날을 대표하는 보양식으로 손꼽힌다.

△지방은 줄이자

음식 섭취가 많으면 남는 열량이 체지방으로 쌓이게 된다. 따라서 지방이 많으면 더울 때 열을
효과적으로 발산할 수 없게 돼 더위를 더 많이 느끼게 된다. 그러므로 여름철에는 겨울철보다 열
량섭취를 약간 줄이는 것이 바람직하다. 특히 지방이 많이 함유된 각종 튀김이나 도너츠, 감자
칩 등은 먹기 전에 한 번만 더 생각해 보는 게 좋다.

△과일과 야채를 충분히 섭취

야채와 과일에는 피로회복에 도움이 되는 각종 비타민이 풍부하게 들어있기 때문에 충분히 섭취
하는 것이 좋다. 야채나 과일는 제철에 나오는 것을 선택하는 것이 영양적 측면에서도 바람직하
다. 제철에 생산된 것과 시설재배로 생산된 과일이나 야채의 영양소를 비교해 보면 제철에 정상
적으로 생산된 것이 더 우수하기 때문이다.

△탄산음료를 자제

갈증을 느낄 때 탄산음료는 입안과 식도에 느껴지는 자극 때문에 일시적으로 시원한 느낌을 줄
수는 있다. 그러나 탄산음료는 지나치게 당분의 함량만 높고 비타민이나 미네랄 등 다른 영양소
는 전혀 포함돼 있지 않기 때문에 영양적으로 좋은 음료수는 아니다. 가뜩이나 식욕도 없는데 탄
산음료를 마시고 나면 단맛 때문에 더욱더 식욕이 떨어지게 되므로 정상적인 식사를 못하게 된
다.

도움말=김경주 고려대 안암병원 영양과장

자료제공 :<한겨레>

admin

생활환경 관련자료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