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일반 활동소식

[먹고 입고 사랑하라] 우리는 지구별에 잠시 머물다가는 여행자이자 손님입니다.

인간이 먹고, 입고, 즐길 수 있는 것들을 위해 희생되는 것들에 대해 생각해 본 적이 있으신가요?

개인의 삶이 다른 존재의 삶과 터전에 영향을 끼치고 있는 이 시대…

환경 등 범 인류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선 개인의 삶을 어느 정도 바꾸는 방식 또한 수반되어야 합니다.

환경운동연합은 < 랑하라> 라는 캠페인을 통해 공장식 축산과 수산업, GMO, 패스트 패션 문제에 대해 고민하고 대안을 마련해보고자 합니다.

“먹입사” 의 첫 번째 이야기 공장식 축산 편으로 시작합니다.

<사피엔스> 저자 유발 하라리에 따르면 수렵·채집인 인류가 정착·목축인 농부로 변화하며 지구상에 “가축”이라는 새로운 형태의 생명체를 출연시키게 됩니다.

“가축”은 생존경쟁에서는 수적으로 “성공”했으나 그들의 삶은 …

닭의 운명은 인간이 정한 용도에 따라 조금씩 다르지만 참혹함에는 정도가 없습니다…

소와 돼지의 사육 환경 역시 이와 크게 다르지 않아요.

 

공장식 축산은 여러 가지 환경문제와도 연결되어있는데요.

그 중 한가지는 기후변화 문제입니다.

또한 공장식 축산은 산림파괴와 수자원 고갈과도 연관이 있어요,.

공장식 축산은 단지 동물의 권리 이야기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는 거~!

결국 공장식 축산의 과실을 맛보는 것도, 그 부작용을 감당해야 하는 것도 인간입니다.

[먹고입고 사랑하라] 인간에 의한, 인간을 위한 공장식 축산

모금참여국 꼬끼오

모금참여국 꼬끼오

국제연대 활동소식의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