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핵 활동소식

사진으로 보는 후쿠시마 핵발전소 사고 8주기 탈핵 행사

사진으로 보는 후쿠시마 핵발전소 사고 8주기 탈핵 행사

 

3월 8일 후쿠시마 핵발전소 사고  8주기를 추모하며 탈핵을 염원하는 시민이 모여 탈핵 행사를 했습니다. 핵발전소 가동 이후 발생한 고준위 핵폐기물은 10만년 이상 보관해야 하는 고위험 방사능 물질로 아무 대안 없이 핵발전소를 계속 가동하게 되면 결국 미래세대가 그 짐을 무겁게 짊어지게 되는 상황입니다. 탈핵을 염원하는 시민의 목소리가 지역을 가로질러 시민사회와 정치권 등 곳곳에서 논의되고 실현되기를 바랍니다.

 

311 나비 퍼레이드

오전 11시 국회 앞에서는 청소년 탈핵선언문 낭독 후  8세 어린이부터 60대까지 1000여 명의 시민들이 모여 광화문까지 4시간 동안 총 8.1km를 행진하는 ‘311 나비 퍼레이드’를 진행했습니다. 핵폐기물통, 나비, 방독면, 핵발전소, 핵마피아, 대지의 여신 등의 이미지로 탈핵을 염원하는 마음을 표현하였습니다.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부스 행사

‘311 나비 퍼레이드’가 열리는 시각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광화문에서는 단체별로 부스 프로그램과 전시 및 퍼포먼스 등을 진행하였습니다.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후쿠시마 핵발전소 8주기 추모 및 집회

후쿠시마 핵발전소 사고가 발생한 3시 즈음 광화문 북측광장에 퍼레이드 행렬이 도착하여 종교환경회의(개신교, 불교, 원불교, 천도교, 천주교)에서 주관하는 추모 행사가 진행되었습니다. 본행사에서는 작은 공연과 단체, 정당 등의 연대 발언도 이어졌습니다.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환경운동연합

이번 행사로 핵폐기물의 위험성을 시민들에게 알리며, 정치의 역할을 강조하며 한국사회가 애벌레가 아닌 훨훨 날아오르는 나비처럼 탈핵에너지 전환을 실천하는 변화가 일어나길 바랍니다.

진 주보라

미디어국에서 활동하고 있습니다. ^^

탈핵 활동소식의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