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환경 활동소식

[토론회] 액체괴물에 노출된 우리 아이, 어린이 용품 어떻게 관리되고 있나? (1/24 목)

※ 토론회 참가신청 >> https://goo.gl/forms/FjRTx6WJ4ugt74g12

 

 

 국립환경과학원은 2015년부터 2017년까지 국민 몸속의 납, 수은 등 환경유해물질 노출 수준을 확인하기 위해 실시한 ‘제3기 국민환경보건 기초조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대표적인 환경호르몬 물질이자 아이들의 성장에 유해하다고 알려진 프탈레이트와 비스페놀A 등이 연령대가 낮을수록 농도가 높게 나타났고,  체내 농도를 분석한 결과 영유아가 성인보다 2~3배 이상 높게 나타났습니다.

실제로 최근에 액체괴물, 핑거페인트, 클레이 등 어린이 용품에서 유해물질(붕소, 가습기살균제물질, 프탈레이트, 포름알데히드 등)이 기준치 이상이 나오는가 하면, 국가기술표준원의 반복된 리콜 조치에도 다수의 제품이 시중에 유통되고 있습니다. 또한, 최근 환경부 실태조사 결과에 따르면, 수많은 어린이 제품이 관리사각지대에 놓여있음을 확인했습니다. 이처럼 어린이의 건강과 안전을 위협하는 유해물질 사고는 끊이지 않고 있어 학부모를 비롯해 국민들의 불안감은 커지고 있습니다. 

유해화학물질로부터 우리 아이들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근본적인 대책이 무엇인지, 필요한 법/제도적 개선과제가 무엇인지 각 정부 부처별, 국회, 시민사회, 소비자 등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그 해법을 찾는 정책토론회를 진행하고자합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액체괴물’에 노출된 우리 아이, 어린이 용품 어떻게 관리되고 있나?

국민환경보건 기초조사 결과 발표에 따른 어린이용품 안전관리 방안을 위한 정책토론회

 

 – 일시 및 장소 : 2019년 1월 24일(목) 오전 10-12시  / 국회의원회관 제8간담회의실

 – 주최 : 국회의원 신창현, 환경운동연합 노란리본기금

 

□ 프로그램

▶ 사회 : 신창현의원실 임현종 비서관

▶ 토론회 

  • 좌장 : 정남순 환경법률센터 부소장
  • 발제 

            – 제3기 국민환경보건 기초조사 결과 보고 (유지영 국립환경과학원 환경보건연구과 연구관)

            – 어린이용품 유해물질 안전관리 방안 제시 (이종현 EH R&C환경보건안전연구소 소장) 

  • 토론자 

            – 김신범 노동환경건강연구소 부소장

            – 박수미 발암물질없는사회만들기국민행동 국장

            – 정미란 환경운동연합 생활환경 담당

            – 지광석 한국소비자원 정책연구실 법제연구팀 팀장  

            – 이정석 환경부 환경보건정책과 사무관

            – 전종윤 산업통상자원부 생활제품안전과 연구관

  • 질의응답 

 

*문의 : 환경운동연합 (담당: 정미란 부장 생활환경 담당 02-735-7000  hjk2722@kfem.or.kr)

노란리본기금

※ 환경운동연합 생활환경 캠페인은 노란리본기금의 후원으로 진행됩니다.

팩트체크 후원배너

정미란

정미란

생활 속의 화학제품, 과연 안전한지 궁금하셨죠? 이제 팩트체크 하세요! 페이스북 @kfem.factcheck

미분류의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