팩트체크 활동소식

[책자] 생활화학제품 팩트체크: 이 제품에 뭐가 들었죠?

가격은 표시해도 성분은 표시하지 않는다?

환경연합은 2017년 시민들이 평소 궁금해하는 화학제품의 성분과 안전성에 대해 기업들에게 묻고, 그 답변을 정리한 ‘팩트체크: 이 제품에 뭐가 들었죠?’ 소책자를 발간했습니다. 화학물질에 대한 지식이 없는 시민들도 직접 안전 여부를 판단할 수 있도록 제품의 ‘안전 정보’를 제공한다면, 우리 사회가 조금 더 화학물질의 위협으로부터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공간이 될 수 있지 않을까요?

ⓒ 환경운동연합 팩트체크 X 노란리본기금

목차

– 생활화학제품 팩트체크가 필요한 네 가지 이유
– 수상한 스프레이 제품 신고해 주세요!

– 생활화학제품 팩트체크

01. 옥시 제품 성분은 영업비밀
02. 탈취제 뿌리다가 펑!
03. 미국과 한국 차별하는 한국존슨앤드존슨
04. 볼스원 휠크리너에 몸이 젖었어요
05. 방향제의 안전기준 이 정도면 괜찮나?
06. 본사는 “향료 성분 공개” 한다는데 유니레버 코리아는 ?
07. 전자레인지에 플라스틱 용기 괜찮을까요?
08. 리콜제품 재판매! 법적 근거 없어 판매 중단 불가?
09. 바르기만 하면 곰팡이 싹! 괜찮을까요?
10. 제품 사용했더니 머리 아파 괜찮은 건가요?
11. 주방 세제로 야채나 과일 세척해도 되나요?
12. 한국 P&G ‘페브리즈’는 여전히 영업비밀!

– “뭐가 들었죠” 확인했더니 달라진 것들

▶ 책자 다운받기(클릭) : 2018 생활화학제품 팩트체크_이 제품에 뭐가 들었죠(2018-4-24)

※ 환경운동연합 생활환경 캠페인은 노란리본기금의 후원으로 진행됩니다.

팩트체크 후원배너

 

정미란

정미란

생활 속의 화학제품, 과연 안전한지 궁금하셨죠? 이제 팩트체크 하세요! 페이스북 @kfem.factcheck

생활환경 관련자료의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