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일반 활동소식

[현장소식] 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 제2공항 규탄 2차 촛불집회

“마을의 상징, 대수산봉 절취 울분 쏟아내”

 

ⓒ제주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

ⓒ제주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

제주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의 마을별 릴레이 촛불집회 두 번째로 4월 26일 저녁 7시 수산리 수산초등학교 앞에서 촛불집회를 열었다. 제주제2공항반대수산리비상대책위원회(위원장 김석범)의 주관으로 열린 이날 촛불집회는 300여명의 지역주민과 함께 향우회와 도내 시민사회단체들도 가세해 힘을 보탰다.

ⓒ제주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

ⓒ제주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

ⓒ제주의소리

ⓒ제주의소리

지역주민들로 구성된 문화동아리들의 다채로운 공연도 함께 했다. 하지만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어린아이들부터 노인에 이르기까지 참가하여 결연한 분위기가 주를 이뤘다. 특히, 마을의 상징인 대수산봉의 절취에 대해서 강한 불만을 토해냈다.

강원보 제2공항 성산읍반대대책위 집행위원장은 “믿었던 문재인 후보마저 제2공항 조기 개항을 얘기하고 있고, 안철수 후보는 ‘비정상적으로 추진됐던 것을 정상적으로 추진하겠다’는 말장난만 하고 있다”며 대선후보들을 강하게 비판했다. 이어 “조상들의 삶의 터전이 살아 숨쉬는 동시에 우리 아이들이 살아가야 할 이곳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며 “길고 지루하더라도 이 싸움을 끝까지 이어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제주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

ⓒ제주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

ⓒ제주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

ⓒ제주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

이날 촛불집회 참가자들은 “제주제2공항은 독단적이고 부정한 방법으로 결정했고 일방적으로 통보했다. 제주 제2공항 입지 선정과정에서 대한민국 민주주의는 쓰레기통에 처박혀 있음을 깨닫게 되었다”며 울분을 토해냈다. 또  “사전 타당성 용역은 완벽한 부실이며 공정성을 상실했다”고 성토하며 “국토교통부는 제주 제2공항 입지 선정을 당장 철회하라”고 경고했다.

한편 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는 마을별로 릴레이 촛불집회를 열고 있는데 첫 번째는 지난 4월 14일 신산리에서 열렸고 앞으로도 열릴 예정이다.

 

* 문의 : 제주환경운동연합 사무국장 이영웅 010-4699-3446

성산읍반대대책위 강원보 집행위원장 010-3691-8250

후원_배너

미디어홍보팀 은 숙 C

미디어홍보팀 은 숙 C

"창백한 푸른 점보다 우리가 아는 유일한 고향을 소중하게 다루고 서로를 따뜻하게 대해야 한다는 책임을 적나라 하게 보여주는 것이 있을까?"

환경일반 활동소식의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