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환경 활동소식

[카드뉴스] 너의 이름은…? 밥상의 X맨, GMO식품

GMO카드뉴스-01

GMO카드뉴스-02

GMO카드뉴스-03

GMO카드뉴스-04

GMO카드뉴스-05

GMO카드뉴스-06

GMO카드뉴스-07

GMO카드뉴스-08

GMO카드뉴스-9

GMO카드뉴스-10

너의 이름은…? 밥상의 X맨, GMO 식품

 

유기농, 국내산 등 좋은 것만 찾아 드시는 당신.

하지만 그런 당신의 밥상에도 X맨이 존재한다는 것 아시나요?

 

당신 밥상의 X맨, 바로 GMO식품입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그동안 식품에 들어간 원료 중 많이 쓰인 원료 1~5위만 GMO 사용여부를 표시하도록 규정해왔습니다. 즉, 어떤 식품에서 6번째로 많이 쓰인 원료가 GMO라도 표시하지 않았다는 것이죠.

 

그뿐만이 아닙니다. 한식에서 가장 많이 쓰이는 식재료, 간장과 식용유 또한 GMO 콩으로 만들어진다는 것, 알고 계셨나요?

 

모르셨을 겁니다! 왜냐하면 간장과 식용유는 GMO 표시 예외조항에 들어가있기 때문입니다.

간장과 식용유는 발효 및 가공과정에서 DNA가 파괴되는데, 식품위생법상 최종 제품에 DNA가 남아있지 않으면 원료가 GMO든 아니든 표시대상에서 제외되기 때문입니다.

 

시민단체의 지속적인 요구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017년 2월 4일 GMO(유전자변형식품) 표시제를 대폭 강화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일부만 표시해도 됐던 GMO 표시 범위를 모든 원재료로 확장한 것입니다.

 

하지만 소비자들이 많이 구매하는 간장, 식용유, 전분당, 주류에 대해서는 아직도! 남아있는 GMO 표시 예외조항으로 GMO 원료가 표시되지 않습니다.

 

2008년,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식탁안전을 걱정하는 국민들에게 GMO표시제 강화를 약속했습니다. 하지만 정부는 지금 그 약속을 까맣게 잊고 소비자 안전과 알 권리보다 기업의 이익에 손을 들어주고 있습니다.

 

내 밥상의 X맨, GMO!

적어도 내 가족, 나를 위한 밥상에 어떤 음식이 올라오는지 알아야 하지 않을까요? 식약처가 발표한 반쪽짜리 표시제 대신, GMO 완전 표시제를 도입해야 합니다.

 

 

후원

최 예지

최 예지

미디어홍보팀 활동가 / 좋음을 나누는 디자이너

생활환경 활동소식의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