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프로그램

[후기]말복, 달밤의 소소한 파티에 함께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photo_2016-08-17_09-53-03

20160816  20160816_233

8월16일, 말복.
여름에 있었던 활동의 성과들을 자축하기 위해 환경연합 활동가들과 회원들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 지정,  ▲당진 석탄 화력 11-12호기 승인의 무기한 보류  결정, ▲설악산 국립공원 경제성 평가보고서 조작 공무원 2명 기소,  ▲4대강 사업과의 연관성이 높은 수자원공사 사장 최종 후보 3명이 전원 탈락

몇 년씩 매달려왔던 사안인지라, 기쁨이 더욱 컸답니다.

이 날 자리에는 전한열, 맹경숙, 한철구, 박경희 회원이 함께 해주셨는데요,
환경운동에 대한 소소한 실천 부터 녹조와 수돗물 문제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토론과 이야기가 이어졌답니다.

특히 최근 환경연합의 논평들에 대해 날카로운 지적을 해 주시는 등 좋은 얘기를 많이 들을 수 있었는데요,  저희가 미처 생각지 못한 이야기들을 들려주신 회원님들께 정말 감사했습니다.
아직도 끝나지 않은 무더위 속에서 진행된 소소한 파티.
참여해주신 분들께 더위를 날려줄 소소한 즐거움으로 기억되길 바랍니다.

모금참여국 김보영입니다^^

모금참여국 김보영입니다^^

지구의 벗이 되어주세요!

참여프로그램의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