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취재요청서]낙동강 수질, 퇴적토 조사 및 영풍석포제련소 주변환경조사 발표

첨부파일 열기첨부파일 닫기

낙동강 수질, 퇴적토 조사 및

영풍석포제련소 주변환경조사 발표

 

◎ 일시 : 2016년 7월 28일 (목) 10시 30분

◎ 장소 : 국회의사당 본청 223호

◎ 주관 : 4대강조사위원회, 정의당 생태에너지부

◎ 주최 : 4대강조사위원회, 정의당, 석포제련소대책위원회

◎ 프로그램

▸ 사회 : 김제남 정의당 생태에너지부 본부장

▸ 인사말 : 심상정 정의당 상임대표

이정미 정의당 부대표

▸ 지역주민 발언 : 전미선 석포제련소대책위원회 회장

▸ 조사결과 발표 : 박창근 4대강 조사위원회 단장

▸ 질의응답

 

○ 4대강 사업이 완료된 후 5년이 지났습니다. 4대강 전역에서 녹조가 창궐하고, 물고기가 집단 폐사하는 등 부작용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특히 낙동강은 1,300만 국민의 식수원임에도 불구하고 국토교통부, 환경부 등 관계부처는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해결책을 마련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 4대강 조사위원회는 2016년 6월 9일부터 11일까지 낙동강 본류 2개 지점(본포취수장, 도동서원), 보 3개 지점(함안보, 합천보, 달성보), 경북 봉화군 영풍석포제련소 주변, 안동댐 2개 지점을 대상으로 수질, 하천퇴적물, 주변 환경을 조사했습니다. 조사결과는 우려보다 더 심각했습니다.

 

○ 낙동강 일대 조사결과를 통해 낙동강의 실상을 국민에게 알리고 관계당국이 전향적인 방법으로 4대강의 부작용을 해소할 것을 촉구하고자 합니다. 또한 20대 국회차원에서 4대강사업의 부작용을 해결할 수 있는 의정활동을 펼쳐나가고자 합니다.

 

○ 많은 취재와 관심 부탁드립니다.

2016년 7월 27일

4대강조사위원회, 정의당

대한하천학회, 환경운동연합(중앙사무처, 안동, 상주, 대구, 마산・창원・진해, 김해・양산), 녹색연합,

시민환경연구소, 내성천 살리기 범시민대책위, 봉화 영풍제련소 제3공장 양성화저지 주민대책위원회,

전국농민회 경북도연맹, 봉화군 농민회, 고령군 침수피해대책위원회, 낙동강 사랑보존회, 낙동강 내수면총연합회

 

2016 낙동강조사결과 보고서 다운받기

신 재은

신 재은

환경운동연합 생태보전국 신재은 활동가입니다.

보도자료의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