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태보전 활동소식

생물다양성 및 멸종위기종 도서 두루미 하늘길을 두루두루 출간

생물다양성 인식증진 및 멸종위기종 보호를 위해 올해 두번째 책으로 ‘두루미 하늘길을 두루두루’가 출간되었습니다. 지난 해 ‘수리부엉이 사람에게 날아오다’ 에 이어 두번째 대상종으로 선정한 두루미는 우리에게 아주 친숙한 생물입니다. 우리나라는 두루미의 주요한 이동경로로써 위치적 중요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서해안의 간척과 매립, DMZ 지역의 농업변화와 전국토의 각종 개발사업으로 인해 갈수록  먹이터와 쉼터가 사라지고 있는 실정입니다.

한반도에 찾아오는 두루미들이 평화롭고 안정적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수의사, 언론인, 연구자, 활동가 등 다양한 목소리들로 두루미의 이야기가 채워졌습니다.  출간을 기념하여 12월 18일에는 집필자이기도 한 국제두루미재단 조지 아치볼드 박사와 홀 힐리 박사님이 환경연합을 방문하기도 하였습니다.

 

크기변환_IMG_5438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 염형철 사무총장과 조지 아치볼드 박사, 홀 힐리 박사 ⓒ 환경운동연합 김현경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 염형철 사무총장과 조지 아치볼드 박사(아래),홀 힐리 박사(위)
ⓒ 환경운동연합 김현경

이번 출간된 ‘두루미 하늘길을 두루두루’ 서적을 통해 청소년부터 어른까지 멸종위기종 및 환경을 생각하는 시간들로 채워지길 바랍니다.

※ 첨부 : [보도자료]20151218 두루미 이야기 출판

두루미 표지(측면)

김현경

김현경

환경운동연합 중앙사무처 조직운영팀

생태보전 활동소식의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