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케이블카 반대와 산지관광정책 철회를 위한 400인 선언

ⓒ 정대희

ⓒ 정대희

 

7월 29일(수) 오후2시 서울시 정동 프란치스코 회관에서는 케이블카 건설 반대 및 산지관광정책 철회를 위한 사회각계 400인사의 선언이 진행되었다.

환경운동연합은 자연공원내케이블카반대범국민대책위원회에 소속된 단체로 53개 지역조직의 공동의장님들이 함께 400인사 명단에 참여하였다.

 

– 아래 글은 선언식에 참석한 환경운동연합 중앙사무처 활동국 김춘이 처장의 글이다.

우리나라 국토면적의 6.6%를 차지하는국립공원, 국립공원제도 도입의 역사 50년째를 맞이하고 있다.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천연보호구역, 산림유전자보호구역인 설악산 국립공원에 권금성 케이블카와 별도로 양양방향으로 3.5km에 이르는 케이블카를 건설하려 한다. 그 중 2.9km의 케이블카는 가장 보존가치 높은 공원자연보존지구에 건설되는 계획이 있다. 결국 전국토 65%의 산지중 1%에 불과한 공원보전구역은 더 줄어들 예정이다. 우리는 국민소득 2만불을 노래하는 시대이지만 여전히 토목건설 위주의 국립공원 케이블카 사업이 경제소득의 주요인이라 생각한다.

“설악산에 케이블카가 그것도 공원자연보존지구에 건설되면 한국의 국립공원은 케이블카 국립공원이 될 것”이라는 국제생태관광협회 켈리 브리커 박사의 말이 현실이 되지 않도록 ….
시민여러분, 강원도 최문순 지사 좀 말려줘요 !!!

ⓒ 김춘이

ⓒ 김춘이

ⓒ김춘이

ⓒ김춘이

[보도자료] 케이블카 반대와 산지관광정책 철회를 위한 400인선언_150729

[사후보도자료]_케이블카 반대와 산지관광정책 철회를 위한 400인 선언_150729

김현경

김현경

환경운동연합 중앙사무처 조직운영팀

보도자료의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