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환경파괴 제보게시판

개인의 배를 채우기 위한 댐 건설 자연도 파괴하고 국가 예산도 낭비되고 있습니다.


그들의 댐건설이유는 이러합니다.


영양군 수비면 송화리에 농업용수 공급을 위한 영양댐이 건설된다.


기획재정부는 12월 초순 영양댐 건설 예정지에 대한 예비타당성을 조사를 벌인 뒤 내년부터 기본 및 실시설계, 부지매입을 추진하고, 2011년 본격적인 공사에 착수해 2026년 완공할 예정이다.


영양댐 건설은 낙동강 하천유지량의 안정적 공급 및 임하댐 상류 반변천의 하천환경 개선, 갈수기 영양·청송지역 취수안정성 확보를 위한 것.


영양댐은 사업비 2천674억원(공사비 1천373억원, 보상비 749억원, 관리비 227억원, 댐정비 325억원)이 투입되며, 댐 높이 60m, 길이 500m, 총 저수용량 3천700만t 규모로 건설된다.


댐이 건설되면 연간 2천600만t이 생활·농업·축산용수로 공급된다.


권영택 영양군수는 “영양지역은 홍수재해에 취약한 지역으로 태풍 ‘루사’, ‘매미’의 내습으로 약 1천500억원의 피해를 발생했다”며 “영양댐 건설로 홍수조절 기능을 갖추게 된다”고 말했다. 영양·김경돈기자

하지만 낙동강의 하천유지량의 안정적 공급이라는 것은 안동댐과 임하댐이 2곳이나 건설되어 있고 태풍 루사나 매미때도 이곳은 다른 곳에 비해 피해가 미약 했으며, 지금까지 가뭄으로 인해 농수가 부족하지 않았으며 무엇보다 이곳 주민과 자연은 원하지 않습니다.

몇해전 이 골짜기(수비면 상죽파)에 소방용 간이 댐을 건설하여 한 쪽 혈관은 점점 썩어가고 있습니다.
농수의 확보를 위한 댐 건설이라지만 안동댐과 임하댐의 건설로  농사에 큰 피해가 보고 되어지고 있는 상황에 강의 발원지에 댐을 건설하여 농민을 돕겠다는 것은 아무래도 이해가 가질 않습니다.

 개인의 배를 채우기 위한 댐 건설인지 지역 농민을 위한 댐 건설인지 ….

이 곳은 수달과 같은 멸종위기의  동.식물들이  많이 서식하고 있습니다.
자연을 보호하자는 말은 자연이 파괴된 상태에서 얻어지는 구호인것이죠
어리석은 구호가 이곳에서 반복되지 않도록  이 땅에 모두가 관심가져 주셨으면 합니다.

개인의 배를 채우기 위한  근거자료입니다.


 권영택 군수가 대표이사 지낸 업체로 밝혀져 반론권에 대해 영양군청측 “군수님 인터뷰 의사 없다” 

 현직 군수가 대표이사를 지냈던 한 건설업체가 이 지방자치단체의 올해 1월부터 4월까지 각종 관급공사를 독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지방자치단체는 경북 지역의 재정자립도 최하위인 영양군으로 태화건설이란 지역의 한 업체가 영양군이 발주한 각종 관급공사를 독식했다. 태화건설의 현 대표이사는 권00씨, 현 권영택 군수와 아주 가까운 사이다. 권영택 군수는 영양여자고등학교 이사장과 이 업체 대표이사를 지내다가 2006년 지방선거에서 한나라당 공천으로 군수에 당선됐다. 

 다음은 2009년 1월부터 4월까지 영양군이 발주한 관급공사를 독점한 기업이다. 
 
 – 기업명 : 태화건설(주); 태화건설
 – 사업자번호 : 513-81-06***
 – 본사주소 : (764-805) 경북 영양군 영양읍 서부리 479-4 태화건설
 -현 대표이사: 권00

 다음은 권영택 영양 군수의 공식 이력가운데 일부다.
 
 2003 영양여자고등학교 이사장
 2004 한나라당 중앙당 전국위원
 2004 태화건설(주)대표
 2005 계명대학교총동창회부회장
 2006 민선 4기 영양군수
 2003 경상북도 건설산업인상
 2005 해양수산부 장관상
 
 다음은 영양군의 2009년 1월부터 4월까지 관급공사 관련 자료다.
 
영양군 공고 제 2009-9호 향토유적 보수사업 2009년 1월 9일 태화건설(주) 7천718만여원
영양군 공고 제2009-8호 향토유적 보수사업 2009년 1월 9일 태화건설(주) 4천524만원 
영양군 공고 제 2009-49호 가래골천 정비사업 2009년 1월 28일 태화건설(주) 1억6539만여원
영양군 공고 제2009-77호화매지구수해상습지개선사업2009년 2월 6일 태화건설(주)1억9천488만5천여원   영양군 공고 제 2009-101호 영양 군 계획도로 2009년 2월 16일 태화건설(주)8천651만여원
영양군 공고 제2009-171호 영양 도계리 조동흥가옥 보수사업 2009년 3월 9일 2천640만여원
영양군 공고 제 2009-181호 영양시장 시설현대화사업 2009년 3월 13일 태화건설(주) 2억1천만원
영양군 공고 제 2009-189호 삼의리 소공원조성공사 2009년 3월 20일 태화건설(주) 1억9300만원
영양군 공고 제2009-212호 월담헌 및 사월종택 보수사업 2009년 4월 6일 태화건설(주) 6천361만여원
영양군 공고 제 2009-238호 발리1리 체육공원조성공사 2009년 4월 16일 태화건설(주) 1억7300만원
영양군 공고 제 2009-239호 임하댐탁수대책 중파천 정비사업 2009년4월16일 태화건설(주) 1억9382만여원 영양군 상반기 관급공사 특정 업체가 독식 경북지방자치단체가운데 재정자립도가 최하위인

영양군은 올해 상반기에 관급공사의 7-80%를 조기집행했다. 정부가 올 초 경기 부양을 위해 지자체 공사를 90%이상 발주, 재정의 60%를 집행하라고 지시한데 따른 것이다.


행정안전부는 이같은 조기집행의 부작용을 막기 위해 긴급입찰, 설계, 타당성 조사용역, 수의계약 대상을 확대하는 제도를 개선해 각 시군에 전달했다.


정부는 또 지자체별로 조기집행 실적 평가를 거쳐 우수지역은 각종 인센티브와 저조지역은 패널티를 준다고 공표했다.


그런데 영양군에서는 이처럼 경기부양을 위한 관급 공사 조기 집행이 특정업체에 몰린 결과를 가져왔다.


문제가 된 태화건설은 권영택 군수가 대표이사를 지낸 업체다. 그리고 현 대표이사도 권 군수와 친분이 두터운 관계다.


때문에 지자체장이나 관계부서와 친밀감을 유지하고 있으면 공사계약을 할 수 있고 그렇지 못할 경우 ‘얻어 걸리지도 못하는 상황’이라는 각종 루머도 흘러나왔다.


영양군에서 사업을 하는 모씨는 본지에 제보전화를 걸어와 “권영택 군수와 관련한 비리 소문이 계속되고 있지만 언론이 침묵을 지키고 있다”며 “일요저널이 제발 진실을 밝혀달라”고 하소연했다.


영양군은 이에 대해 “공사 발주과정에 문제는 전혀 없었다”고 밝혔다.


본지가 이 문제에 대해 권영택 영양군수와의 인터뷰를 요청하자 “군수님 일정이 바빠 인터뷰가 어렵다는 입장을 밝히셨다”며 거절했다.


본지가 관급공사와 관련 권 군수가 반론권을 포기하느냐고 묻자 “인터뷰를 거절한다”고 종전 입장을 되풀이 했다.


한편, 이같은 문제는 영양군뿐 아니라 일부 다른 지방자치단체도 심각한 수준이다. 정부가 위축된 실물경기를 회복하고 지역경제회생을 위해 추진한 지방재정 조기 집행의 문제점이 속속 드러나고 있는 것이다.




두서없는 글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admin

(X) 환경파괴 제보게시판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