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banner

[생생소식] 계속되는 선량한 민주시민 살인적 개탄압 중단하라!

첨부파일 열기첨부파일 닫기


계속되는 선량한 민주시민 살인적 개판탄압 중단하라!




파렴치하고 추악한 패륜과 Slow killing의 괴수 이O박 대통령은 하야하라!




kt 은평지사는 와이브로 무선인터넷 사용방해 중단하라!





진 정 서




독일의 독재자 히틀러보다 더 악독한 살인미수 등 개판탄압 중단하라!.




부제1 : 은평경찰서장과 연신내지구대장 정신병자 만들기식 구속과 조직깡패 동원 인권탄압과, 개업의사 동원 처방전에 의한 살인미수 사건조사!


부제2 : 서부지검 개판정치검사들의 불법조사와 불법각하사실 규명!



부제3 : 영등포구치소장의 Slow killing과 망국적 민간인 사찰 중단!


부제4 : 서부지방법원 정치재판 사실 규명!


부제5 : 국가인권위원회 조사거부 위한 각하중단과 노한후사건 진상규명!



부제6 : 폭력화된 권력을 국민에게 환원!


부제7 : 은평경찰의 음란물사이트운영사업 경영 범죄사실 조사!





사건번호 서부지검2010 형제41559 개판정치검사 김 용 남


서울고검2011 고불항59 담당검사 정 병 대


서울고등법원 2011초재489호 재판장 제23형사부






진정인.




노 한 후(르타 – rta)


rohistra@hanmail.net, 010-8001-1863,


카페주소 http://cafe.daum.net/happykorea119  (선진국대한민국지킴이)


선진국 대한민국의 완성을 위하여 꼭 한번 방문하여주시기 바랍니다!




진 정 취 지.




1. 서부지검 개판정치검사 김용남이 피해자 조사조차 없이, 진술조서 조차 작성을 하지 않고서 각하한 처분은 사기임으로 무효이다.


2. 서부지검 개판정치검사 김용남이, 제출된 증거자료들을 채택하지 않고서 한 각하처분은 무효이다.


3. 노한후에게 먹이려다 그대로 진열되는 독극물이 포함된 식. 음료들을, 불특정다수의 서울시민들이 사먹는 일이 없도록 노한후사건 조사 하여야 한다.


4. 노한후가 제출한 증거 자료들을 채택하라!




진 정 이 유.




노한후사건은 인류역사상 없었던 가정파괴를 무기로 하여, 목사인 부인 장O순(부천시오정구원종동욱일아파트102-204)을 요힘빈이라는 약물로 파탄시키고, 남편인 노한후를 허위공문서2건을 조작하여 구속하여, 죽음에 이르도록 영등포구치소에서 신기록을 3가지나 수립하면서까지 탄압하고서도 죽이지 못하자, 출소한 노한후를 살해하기 위하여, 논현역사거리 고려신경와과 개업 의사 지O표(의사면허 제24934호)를 동원하여 처방전으로 살해 하려하였으며,



조직깡패들을 동원하여 경찰관이 간통한 사실을 은폐하려고 노한후를 테러하고 강도하였으며, 청와대소속이라는 푼수(전라도방언 하찌부)들이 24시간 밀착 감시 협박 하면서, 결국에는 정신병자로 불법 등록하여 아무도 없는 교도소에서 살해하기 위하여, 무자격 정신보건간호사 김O우로 하여금 은평구정신병자관리기록부에 불법강제로 등록하게 하고,



위장 취업한 하이고시텔 가짜 주인 박O호(서울특별시도봉구 래미안도봉아파트102-302, 02-3494-1165, 010-5120-1165)로 하여금, 허위 폭력사건을 조작하게 하여서, 2주 진단서가 있는 노한후가 폭행당한 사건은 각하시키고, 진단서도 없는 허위로 조작된 박O호가 당하였다는 폭행사건은, 벌금300만원의 처분을 하여서, 교도소에 가두어 아무도 없는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시켜 살해하려다 발각된 사건으로서,



우리가 군사독재시절로 지칭하는, 박정희 대통령 시절에도, 보통시민들을 삼성 홈프러스 등의 대형마트에서, 불특정다수국민을 상대로 독극물을 넣어 건강을 해칠 정도로 악질적으로 탄압하였다는 기록은 없으며, 일찍이 히틀러가 유대인들을 살해하기 위하여 가스를 사용 하였다는 사실 보다, 더 악독한 Slow killing방법으로 살해를 계속하여 시도 하여 왔으며, 위암과 당뇨병, 동맥경화와 관절염 녹내장이 있는 64세의 노한후를, 무자비하게 고통 속에 살해 하려 하였다는 의미에서, 인류역사상 더 이상 있을 수 없는 치사하고 파렴치하고 추악한 패륜탄압이라는 사실이다.



1. 위암환자에게 끝없는 독극물투여 사건들.



가. 박O호와 고시원 생들을 노한후가 고소한 사건 – 고시원 가짜주인으로 위장 취업한 박O호(도봉구 래미안도봉아파트102-302, 02-3494-1165, 010-5120-1165)와 푼수좀도둑범죄 집단인 고시원 생들이, 연신내 지구대장의 지시를 받아가면서, 노한후가 먹을 모든 식. 음료에 독극물을 넣고, 컴퓨터를 사용조차하지 못할 정도로 해킹하면서, 인간이하로 살도록 탄압한 사건으로, 서부지검2010형제2022호로 고소되었으나, 피해자조사 등의 아무런 조사 없이, 서부지검 지석배 검사에 의하여 2010년2월9일, 서부지검 2010지불항제77호로 서울고검으로 이송 되었다는 통지를 한 이후로 아무런 통지가 없이 서류가 사라져 버려서, 재정신청을 방해 하는 개판을 친 사실이 있음은 개O식들의 지O병임.



나. 아이디 별빛사랑사건 – 은평구갈현동391-46 하이고시텔 거주 김O호(아이디별빛사랑)등 고시원 생들이, 노한후에게 수면제를 먹여 잠자는 동안에, 노한후의 방안에 몰래 들어와, 생수 등 모든 음식물에 독극물을 넣고 절도하고 컴퓨터를 해킹하고, 컴퓨터 절도 사실을 고소한, 몸서리치는 사건으로,



서울서부지검2010형제36976 개판정치검사 김용남 담당이었으나, 진술조서 작성 없이 각하하였으며, 사건 자체가 흔적 없이 사라져 버려서, 사건 기록을 다시 찾거나, 연신내지구대장과 동업으로 불법음란물사이트를운영하면서, 노한후 핸드폰에서 불법강제로 소액결재를 하여 가는 강도 등의 다른 혐의를 추가하여 고소할 계획임.



다. 식약청장고소사건 – 독극물 투여한 사실에 대하여, 성분조사 등의 조사 요구를 하였으나, 식약청에서 독극물성분조사를 불법거부 함으로 인하여, 서울시민들이 건강유지상 받을 피해를 예방하기 위하여, 서울고등법원 2011초재489호로 2월7일에 재정신청 하여 심판 중에 있으며, 서울고검2010고불항59호 담당검사 정병대, 서울서부지검 2010형제41559호 개판정치검사 김용남 담당,



라. 지하철에서 배낭속의 음료수에 독극물 투약 사건 – 2010년9월30일 9시30분경, 당산역9호선승차장에서, 노한후의 뒤에 줄선 사람이 노한후가 등에 맨 배낭 속 음료수에 독극물을 넣어서 국회경위에게 음료수병을 보관시키게 하고, 지하철을 안타고 도망 가버린 사건, 2011년3월16일14시30분경에 대법원에 허위폭력사건에 대한 상고이유서 접수하러가는 3호선 안에서, 배낭속의 김치비닐봉투를 터트려서, 온몸을 김치 냄새로 신사복까지 버리게 하여,



대법원 민원실의 도움으로 약2kg정도의 김치는 대법원민원실 쓰레기통에 버리고, 배낭을 대법원화장실에서 간이 청소하여 김치 국물만은 겨우 제거 할 수 있도록 한 사건으로 괴롭히고 있으며, 지하철 안에서 신사복과 카메라가방에 수회에 걸쳐서 하얀 페인트를 몰래 투척 하는 사건 등으로,



독극물이 들은 음료수는 국회의원회관의 국회경위에게 보관 시키고, 서울중앙지검2010진정2964호 담당검사 이철희에게 진정한 사건으로, 이후 2010진정2525호로 비슷한 사건의 진정을 하였으나, 혐의 없음 처분을 하였으며,



2011년3월16일 문래 삼성홈프러스에서 구입한 종갓집밀폐김치에는, 위암에 의한 통증인가? 김칫독극물에 의한 통증인가를 구분하지 못할 정도로 지독한 독극물을 넣어 판매하였을 뿐만이 아니라, 2011년3월7일에는 종로구 인사동 종갓집의 본사직영매장에서 여자 판매원의 독극물 안 들었다는 확인까지 받고 구입한 김치에 독극물이 들어서 모두 버린 사실이 있으나, 식약청 개O식들은 독극물검사를 하여 주지 않아서 좁은 고시원방 안에 보관만 하고 있는 현실입니다.



마. 영등포구치소 독극물 투여사건 – 영등포구치소 미결수수용역사상 신기록을 3가지나 수립하면서까지, 노한후를 Slow killing과 정치적 탄압을 하여서, 서울가정법원2008드단113632호 이혼 등의 사건서울가정법원2009드단13319호 이혼 사건, 광주지방법원목포지원 08카기263제소명령 사건, 광주지방법원목포지원08카기264제소명령 사건 등의 민사사건과,



은평경찰서장 김O근이 무고혐의를 덧씌워 구속한, 2009형제219호사건(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법률위반)등의 형사사건에서 패소하여 징역10월의 유죄를 선고 받아 복역하게 하였으며, 시력의 저하 등 엄청난 신체건강과 재산상의 피해를 받아 죽음에 대한 준비를 하지 못하게 하였으며,



위암과 당뇨병과 동맥경화와 관절염과 녹내장 등의 중병환자를 숨지기 직전까지 이르도록 탄압한 사건으로, 서울남부지검 2010진정764호 담당검사 이동헌이 구로경찰서로 수사지휘 하였으나, 자체적인 징계조치에 불과 하다는 이유로 혐의 없다며 수사종결 하였음.





^o^ <알림 시작> ^o^


“노한후는 선진국대한민국의 완성 사업을 위하여 일하고 싶다!”


카페주소 http://cafe.daum.net/happykorea119  (선진국대한민국지킴이)


위 주소를 크릭 하시거나, 주소창에 복사하시어, 우리들의 이야기로 들어가시어, 지금 시작하는 “지킴이” 정관 읽어 보신 후! 참 애국의 길이 이것이다 싶으시면~ 회원가입하시고~ 댓글로 수정하시어~ 대한민국을 선진국으로 안착 하도록 노력합시다!


^o^<알림 끝>^o^





2. 불법강제정신병자 만들기 사건.



가. 은평경찰서장 김O근이 노한후가 정신병자라는 등의 공문서를 조작하여 노한후를 불법과 불법절차에 의하여 구속한 사건 – 은평경찰서장 김O근이 노한후의 부인 장O순(부천시오정구원종동욱일아파트102-204)목사에게 요힘빈이라는 동물교배용 약물을 사용하여 간통한, 누가보아도 확실한 경찰관은 조사조차 하지 않고서,



노한후에게 무고혐의를 덧씌워서, 허위공문서를 2건이나 조작하고, 불법절차에 의하여 간통경찰관조사에 앞서, 보호자가 없는 노한후를 먼저 구속한 사건으로서, 노한후사건의 발단이 된 사건으로, 서부지검09형제212호, 서부지방법원09고단35호(재판장 허명욱), 서부지방법원09노217호(재판장 김정학), 대법원2009도8907호 사건임.



나. 은평구정신보건증진센터 무자격정신보건간호사 김O우 등 3명의 위장은평구청 소속공무원들이 노한후를 불법으로 은평구정신병자관리등록부에 등록한사건 – 불우노인 위로 차 상담방문 하였다는, 은평구정신보건증진센터 무자격정신보건간호사 김O우가, 노한후를 찾아와 첨부한 녹음내용과 같이 위로차 방문하였다 말하고서도, 돌아가서는 노한후를 정신병자라고 은평구정신병자관리기록부에 등록함으로, 노한후를 정치적으로 탄압하는 실상을 보여 준 사건으로서,



서부지검 개판정치검사 이세진이 2010형제37698호로 담당하여, 피해자 조사도 없이 각하한 사건으로서, 서울고검2010고불항 제11662호로, 담당검사 김규헌이 다시 각하하여서, 서울고등법원2011초재90호로 1월31일 진정서를 접수하여 재정신청 심판중인사건임.



다. 위장 취업한 고시원 가짜주인 박O호의 정신병자수용을 위한 신고사건 – 은평구갈현동 하이고시텔 가짜 주인으로 위장 취업한 박O호가, 연신내지구대장 김O도의 지시를 받아, 첨부한 박O호(도봉구 래미안도봉아파트102-302, 02-3494-1165, 010-5120-1165)의 자필진술서와 같이, 노한후를 불법강제로 정신병원에 수용시키기 위하여, 은평구정신복선증진센터에 신고한 사건으로서, 서부지검2010형제2022호로 접수된 사건 외에도, 앞서 말씀드린바와 같이 수회의 고소와 진정을 하였으나 악질 개판정치검사들에 의하여 모두가 각하되었음.



라. 국가인권위원회와 국민권익위원회에 제출한 진정서들 – 첨부서류들의 카페속의 우리들의 이야기 목록과 같이, 국가인권위원회와 국민권익 위원회에 진정하였음.



3. 논현역사거리 고려신경외과 개업의 처방에 의한 살인 미수사건.



가. 논현역사거리 고려신경외과 개업의 지O표(의사면허 제24934호)가 노한후가 먹으면 죽을 수도 있는 약을 처방한 살인사건 – 첨부서류 내용들과 같이, 국가인권위원회와 국민권익위원회에 진정 하였으며, 보건복지부장관과 광명시 을 구 국회의원직 사퇴권고를 하였으며, 서울시장의 의견을 들어 노한후사건의 근본적인 원인을 확인하고자 함.



나. 보건복지부장관과 광명시 을구 국회의원직 사퇴권고 사건 – 카페 속 우리들의 이야기 3월5일의 목록과 같이, 진정과 사퇴 권고를 하였으며, 금후 노한후사건 관련 선출직 공무원에 대하여서는, 반드시 책임내용을 확인 할 계획임.



다. 서울시장의 노한후사건에 대한 증대한 직무유기 사건 – 독극물 관련으로 식약청장을 고소하였으며, 은평구청 무자격 위장 공무원들이 노한후를 정신병자 관리기록부에 불법강제 등록한 사건과, 논현역사거리 고려신경외과 개업의 지O표(의사면허24394호)의 살인처방사건과 , 노한후가 먹는 모든 식. 음료에 독극물을 넣은 아이디 별빛사랑 등을 고소하였으나, 검찰에서는 모두를 조사하지 않았으며, 증거자료를 채택하지 않고서 각하하였다는 사건들은, 노한후를 정치적으로 탄압하고 있다는 사실임에도, 살해당하고 있는 서울시민에 대한 아무런 대책을 강구하지 못한 사실에 대하여, 현재로서는 가장 핵심적인 중요인물이 서울시장이라는 사실이며,



구입하는 모든 식. 음료에 독극물을 넣어 살해하려하고 있으며, 선량한 민주시민을 불법과 강제로 정신병자로 등록하였으며, 논현역사거리 고려신경외과개업의사(지O표, 의사면허24394호)가 처방으로 환자를 살해하려고 하였으나, 서울시청에서는 아무런

admin

(X) banner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