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지역·기관 활동 소식

순천국제습지보전회의에 다녀왔습니다

http://tjkfem.or.kr/bbs/bbs/board.php?bo_table=02c&wr_id=616
순천국제정원박람회의 개막식에 맞춰 환경운동연합 정원박람회준비위원회 국제습지연대가 공동으로 4월 19일 금요일부터 4월 23일 화요일까지 5일 동안 순천국제습지보전회의를 개최했다. 대전환경운동연합도 순천국제습지보전회의에 참석하여 월평공원 갑천 지키기 운동과 관련된 포스터 전시와 4대강 정비 사업으로 훼손된 금강의 습지 보전의 방향에 대한 발표를 진행했다.

 

 전국 환경운동연합 활동가들과 국제 습지 NGO 활동가와 전문가 들이 모여 습지 보전에 관련해 발제하는 시간도 갖고, 습지를 보전하기 위해서 어떻게 연대하여 노력해 나갈 것인지에 대해 논의를 진행했다.

 

 많은 국제활동가와 전문가는 습지의 인식증진을 위한 활동을 위해 각국에서 시행하고 있는 사례를 중심의 발제가 있었다. 국제적으로 진행된 다양한 습지인식증진 사례를 경험 할 수 있는 시간이 되었다.

 한편, 대전환경운동연합의 이경호 국장은 “4대강 정비사업으로 훼손된 금강의 습지이야기” 라는 주제로 발표를 진행했다. 이경호 국장은 다양한 철새 도래가 4대강사업으로 인하여 심각하게 훼손되었고, 복원을 위한 노력을 시작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복원하기 위해서 강을 다시 흐르게 해야 하며, 역동적으로 흘러가는 우리나라 강은 다시 복원 될 수 있다는 희망을 제시하며 발표를 마쳤다.

 

 이 외 4대강 사업으로 훼손된 낙동강, 영산강 제주도의 강정마을 구렁비, 새만금 주변의 생태 모니터링 등 무분별한 사업으로 훼손된 습지 관련 발제도 있었다. 심각하게 망가진 습지의 모습을 본 외국인들의 표정은 사뭇 진지해 보였다. 그들 역시 이 문제점을 깨닫고, 복원에 힘이 되어주길 바래본다.

 

 이 후 순천시장이 마련한 만찬의 자리에서 순천시와 환경운동연합 국제습지연대는 순천만 습지의 현명한 이용과 보전 관련 MOU를 체결하면서, 순천만의 보전과 이용에 대한 새로운 출발을 선언하기도 했다.

 

 앞으로 더 나아가 우리가 어떻게 아름다운 습지를 복원해 나갈 것이며, 연대활동을 통하여 얻고자 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배울 수 있는 시간이 되었다. 순천이 도시가 아닌 지속가능한 생태도시로 발전해 나가기를 희망한다.

admin

(X) 지역·기관 활동 소식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