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지역·기관 활동 소식

[대청호사랑방] ‘귀농귀촌하고 싶은 그곳을 찾는 시간’ 9월 8~9일

http://tjkfem.or.kr/bbs/bbs/board.php?bo_table=02c&wr_id=577
귀농, 귀촌에 관심 있는 회원 소모임이 대청호 상류지역의 농가를 찾아 농촌의 현실을 직접 알아가면서 상생 방안을 모색하는 대청호사랑방.

그 세번째 모임이 금산 제원면 금성리 권용보 선생님 댁에서 있었습니다.

권용보 선생님은 농촌 공동체 안에서 노인과 장애인, 비장애인들이 생태적 삶과 자립적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만든 영농조합 도토리일터를 운영하고 계십니다. 무항생제 유정란을 대청호보따리 및 대전지역에 공급하고 있고, 벼농사와 양파, 감자 등의 밭농사와 함께 이번에 쌈채소 시설재배를 시작하셨구요.

일정상 양계장을 가보지 못한 것이 아쉽지만, 금산 지역에서 친환경농업을 하고 계시는 여러 농민들께서 함께 해주셔서 뜻 깊은 자리가 되었습니다.

특히 대청호보따리에 들어간 여러 농산물을 공급해 주셔서 성함으로만 알던 분들을 이렇게 한자리에서 뵙고, 그 동안의 힘들었지만 보람있는 많은 이야기 들을 수 있어서 참 좋았습니다.

이희연 선생님은 복숭아, 최홍기 선생님은 방울토마토, 황의경 선생님은 양파와 감자, 된장, 간장, 그리고 권용보 선생님은 유정란과 쌈채를 지금까지 대청호보따리에 공급해주셨답니다.

농약과 화학비료를 이용해 쉽고 간단하게 할 수 있는 일을, 환경을 생각하며 시행착오를 겪으며 힘들고 어렵게 한다는 것은 강한 신념와 의지를 필요로 하는 일일 것입니다.

이런 분들의 노력이 헛되지 않고 소중한 결실이 될 수 있도록, 농촌과 농업에 관심을 갖고 나와 지구를 위한 작은 변화를 시작하는 것. 우리가 해야 할 일이 아닐까요?

귀찮다고 번거롭더라도, 값이 더 비싸고 작고 볼품 없더라도, 땅의 힘과 농민의 정성으로 자란 농산물을 이용하는 것. 함께 시작해 보세요~

admin

(X) 지역·기관 활동 소식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