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에너지 기후변화 보도자료

[서울환경운동연합 논평]수요예측과 도난대책 선행된 공공자전거를 기대한다!

첨부파일 열기첨부파일 닫기

[논평]서울시 공공자전거 확대에 대한 서울환경운동연합의 논평.hwp


논평

수요예측과 도난대책 선행된 공공자전거를 기대한다!


 


◯ 어제(17일) 서울시는 공공자전거 시스템을 서울 전역에 연차적으로 확대하겠다고 발표했다. 서울환경운동연합은 공공자전거 시스템의 확대가 자동차 위주의 도시 교통정책에서 자전거와 대중교통 활성화 정책으로 전환하는 중요한 고리가 되길 기대한다.


 


◯ 자전거는 5킬로미터 이내의 근거리를 이동하는 데 있어 가장 편리하고 효과적인 교통수단이다. 이번 계획에 따라 여의도와 상암 지역 등에서 공공자전거가 2~3킬로미터마다 설치된다면, 많은 시민들이 목적지 부근까지 자전거를 이용해 이동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시는 두 지역에서의 시범운영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기에 앞서 공공자전거에 대한 예상수요와 도난문제 등에 대한 관리방안을 철저히 마련하고, 향후 도시 전역으로 확대하기 위한 체계적인 기반을 구축해야한다.


 


◯ 공공자전거는 대중교통의 접근성이 떨어지는 지역에 대한 보완수단으로서 대중교통체계와 더 긴밀히 연계돼야 한다. 서울환경운동연합은 지난해 ‘서울판 벨리브 가능한가’ 토론회를 통해 자전거와 대중교통이 연계되는 다중수단체계(multi-modalism)로의 전환을 촉구한 바 있다. 얼마 전 처음 도입된 지하철 자전거 전용칸 설치와 같은 대책이 향후 더 강구돼야한다.


 


◯ 공공자전거 체계는 파리, 런던, 바르셀로나, 코펜하겐을 비롯한 해외 대도시에서 이미 활발히 운영되며 자전거 수단 분담률을 높이는 데 기여하고 있다. 향후 서울시가 광역지자체의 공공자전거 시스템과 상호 호환되는 체계적인 공공자전거 시스템을 도입하기를 기대한다.


 


 


■ 문의: 서울환경운동연합 에너지팀 이지언 활동가(010-9766-9818, leeje@kfem.or.kr)


 


 


2009년 9월 18일


서울환경운동연합

admin

(X) 에너지 기후변화 보도자료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