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지역·기관 활동 소식

제 4차 금강 모니터링이 있었습니다.

http://tjkfem.or.kr/bbs/bbs/board.php?bo_table=02c&wr_id=499
봄이 시작되는 3월의 첫째날, 회원3분, 전문가 3분, 활동가 2명이 금강모니터링을 다녀왔습니다.

합강리->세종보->공주보->백제보->황산대교 순으로 모니터링 하였습니다.

합강리에서 재갈매기1마리. 청둥오리 50마리, 비오리 2마리, 쇠박새 1마리, 쇠오리 16마리, 중오리7마리, 기러기 300여마리가 발견되었습니다.

휴일을 맞이하여 자전거 도로 이용객이 3명정도 있었습니다.

주위를 둘러보니 조경업체에서 심은듯한 나무들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강이나 슾지에는 어울리지 않는 관상용에 적합한 나무들이 많이 보여 씁쓸한 기분이 들었습니다.

합강리 다리를 건너 안쪽으로 들어가 주위를 둘러보았습니다. 안내판에 있는 지도가 확인도 하지 않은채 만들어졌는지 엉망이었습니다.(좌우가 바뀜) 이문제는 전반적으로 모든곳에서 나타났습니다.

다음으로 세종보를 갔습니다. 이번에는 어도가 있는 방향으로 갔는데, 어도로 만들어진곳에 물살이 너무 쎄서 물고기들이 잘 다닐지가 의심스러웠습니다. 보로 물을 막으니 물이 어도로 몰려 그렇다고 합니다.

수질또한 좋지 않은지 노란색 거품이 발견되었습니다.

공주보

공주보를 왼쪽에 두고 곰나루 쪽에서 모니터링을 하였습니다. 보가 생겨 물살이 세져서 인지 모래톱들이 군데군데 쓸려나갔습니다. 또한 녹조현상이 심해보였는데, 이제 3월1일인데 녹조가 저렇게 심한건 무슨 문제가 있다고 생각되었습니다.

백제보

황오리 60마리 관찰, 관람객 10여명, 낚시3명, 축구장 이용자가 있었습니다.

역시나 관상용 나무들이 많이 심어져있었습니다.

공원쪽에는 억새와 갈대를 섞어 심었다고 합니다.

황산대교

바닥이 부서져있었습니다. 사람은 없고 광활한 대지만이 있어 을씨년스러운 느낌이 났습니다.

잿빛개구리매 1쌍, 황조롱이, 물떼까치, 기러기 150마리, 고라니 족적, 비오리 5마리 관찰되었습니다.

아직 공사가 끝나지 않은듯, 포크레인이 서있었습니다.

전반적으로 지난달 모니터링때는 보이지 않았던 녹조현상이 보여 걱정스럽습니다. 겨우3월의 날씨에 녹조가 저정도인데, 여름이면은 더욱 심하고 악취도 많이 나겠지요. 앞으로 더욱 자세히 지켜봐야겠습니다.

금강현장모니터링은 매월 첫째주 목요일에 진행됩니다.

회원 및 시민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admin

(X) 지역·기관 활동 소식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