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지역·기관 활동 소식

들의 주인은 들꽃, 강의 주인은?

http://blog.naver.com/altjs5310/128264038


냉이꽃

?

할미꽃

제비꽃


금낭화

현호색

들꽃이 폈어요 !!!

산보를 나섰다가 발걸음마다 내 발목을 붙잡는 들꽃들.

너무 예뻐요.

예전에는 눈길도 안줬었는데

지금은 들여다 보고 또 보게 됩니다. 

자연이 주는 선물. 봄이 주는 감격.

아기자기한 꽃잎. 그리고 저마다의 잎사귀

그리고 저 다채로운 색은 어디서 온걸까요.

지천에 핀 들꽃들을 보니

외롭게 핀 단양쑥부쟁이가 생각났어요.

멸종위기종 단양쑥부쟁이는 세계에서 유일하게 남한강 일대에만 핀다네요. 

어제 그저께 13일. 남한강 청미천에 갔습니다. 

무릎보다 낮은 얕은 물을 첨벙첨벙 건너면 도리섬이 있어요. 

그곳에는 단양쑥부쟁이 군락지가 있지요. 

맞은편에는 덤프트럭이 강 속에 모래를 파고 있었지요. 

이 가녀린 단양쑥부쟁이들이 어쩔줄 몰라 하고 있었어요. 

들꽃들 그리고 단양쑥부쟁이와 막 사랑에 빠졌는데 

우리의 사랑을 방해하지 말아주세요. 

오래오래 사랑하고 싶어요. 

제 사랑을 친구들에게도 자랑하고 싶고 부모님에게도 소개해드리게요.

저멀리 도리섬에는 단양쑥부쟁이 군락지가 있어요.

 

끈질기게 피어라. 너희가 강의 주인이다.

강의 주인은 너희들이 아니야.

admin

(X) 지역·기관 활동 소식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