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지역·기관 활동 소식

몽고 차간노르의 새 이야기

http://blog.naver.com/booby96/150092636425

몽고인들의 씨름을 보면서 우연히 우리나라 씨름과 많이 닮았다는 생각을 했다. 삿바만 없을 뿐 기술을 걸어 넘어뜨리는 모습이 꼭 우리나라 씨름과 닮아 있기 때문이다. 씨름을 보면서 몽고인들과 우리나라 사람도 비슷하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었다. 생긴 것도 비슷하고, 삶에 대한 생각마저도 비슷하다는 왠지 모를 동질감을 느낀 것이다.

 

  

▲ 내몽고 차깐노르 위치입니다. 저먼곳에서 우리나라까지 새들이 날라옵니다.

ⓒ 이경호
  

▲ 탐조지역에대한지형설명 탐조지역별로 조금 다른 특징들이 있습니다.

ⓒ 이경호
  

▲ 조류탐조지역 차깐노르호수 조류탐조지역 길게옆으로 누은 곳이 말라버린 서편호수이다.

ⓒ 이경호
  

▲ 뒷부리장다리물떼새 국내희귀조 장다리물떼새가 번식하고 있었다.

ⓒ 대전환경연합
  

▲ 쇠재두루미 국내희귀조 쇠재두루미의 여름철 번식처인듯 하더군요.

ⓒ 대전환경운동연합
  

▲ 갈색제비 우리나라에 나그네새로 통과하는 갈색제비 둥지의 새끼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 대전환경운동연합
  

▲ 칼새 제비와 비슷한 칼새의 많은 수가 번식중이었다.

ⓒ 대전환경운동연합
몽고 차간노르의 새 이야기 – 오마이뉴스

admin

(X) 지역·기관 활동 소식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

환경연합 공동대표 : 권태선, 박재묵, 장재연 |고유번호 : 101-82-12751|대표전화 : 02-735-7000|Fax : 02-735-7020
새주소 : 03039 서울특별시 종로구 필운대로 23(종로구 누하동 251)|대표 메일 : web@kfem.or.kr
후원 : 우리은행 1005-801-085917(예금주 : 환경운동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