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지역·기관 활동 소식

“4대강 검증 작업 거부는 직무유기”

http://blog.naver.com/ecoreporter/70092364178

19일 오전 11시, ‘4대강사업저지범국민대책위원회'(이하 4대강 범대위)가 광화문 녹색성장체험관 앞에서 ‘4대강사업 검증특위 구성촉구 국민행동 돌입 기자회견’을 열었다.

 

4대강 범대위는 18일 각 정당 및 국회의원 299인 전원에게 검증특위 구성 찬반의견을 묻는 공개 질의서를 발송하였다. 그리고 19일 국회의원 299인 전담마크맨 299명이 1대 1 교섭활동을 전개하여 요청, 설득, 압박을 하는 상태이다. 이것 외에도 4대강 범대위는 검증 특위 구성 필요성에 대한 대국민 홍보, 국민행동단 집중행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함안보 지킨 최수영 사무국장 “더 많은 활동으로 국민 은혜 보답”

 

특히 이날은 함안보에서 20일 동안 고공농성을 했던 이환문 진주환경연합 사무국장과 최수영 부산환경연합 사무처장이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이환문 사무국장은 뜻하지 않은 태풍에 의해 내려오게 된 것에 안타까움을 전했으며, 정부가 국민의 눈과 귀를 가리는 일에 앞장 서고 있다며 비판했다.

 

최수영 사무국장은 “함안보에서 견딜 수 있었음은 국민의 격려와 성원으로 있었기 때문이다. 아직 마음의 빚이 있다. 더 많이 활동하여 국민의 은혜에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참석한 고동환 민주노총 공공운수연맹 수석부원장은 “많은 전문가들이 반발하는데 검증 작업을 거부한다면 이것은 직무유기와도 같다. 국민의 의견을 반영하는 국회라면 국회가 앞서야 한다. 사회복지 예산은 줄이고 잘못된 예산을 투입하는데 국민들이 원하는 것을 하게 해줘야 한다”고 주장했다.

 

지난 17일 MBC PD수첩 ‘4대강 수심 6M의 비밀’ 불방으로 국민들의 의구심이 증폭된 현재, 국회가 검증특위 구성에 어떤 반응을 보일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4대강사업 검증특위 구성 촉구

ⓒ 김도성
  

▲ 환경운동연합 이시재 공동대표 인사

ⓒ 김도성
“4대강 검증 작업 거부는 직무유기” – 오마이뉴스

admin

(X) 지역·기관 활동 소식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

환경연합 공동대표 : 권태선, 박재묵, 장재연 |고유번호 : 101-82-12751|대표전화 : 02-735-7000|Fax : 02-735-7020
새주소 : 03039 서울특별시 종로구 필운대로 23(종로구 누하동 251)|대표 메일 : web@kfem.or.kr
후원 : 우리은행 1005-801-085917(예금주 : 환경운동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