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지역·기관 활동 소식

[현장조사]대구 고가경철천 현장실태조사를 다녀와서…..

http://tjkfem.or.kr/bbs/bbs/board.php?bo_table=02c&wr_id=443
지난 22일 대구 경전철 건설현장조사를 다녀왔다.

이번조사는 지난 6월 30일 용인 경전철 현장을 답사 이후 2번째로  지역의 언론사, 시의원, 시민단체 실무자 등 30여명이 참여하였다.

용인은 도심을 통과하는 노선이 총 18㎞ 중 약 700m 정도이며 나머지 노선은 하천변이나 공원 등을 통과하고 있어 대전과 차이가 있었다. 하지만 대구 사례는 대전의 미래를 그대로 보여주는 듯 하였다. 교각 높이는 11m로 전 구간에 걸쳐 700여 개가 도심한볶판을 관통하며 설치되고 있었다. 도로한복판에 설치된 교각을 보는 순간 흉물스럽다는 말이 절로 나왔다. 3층 높이 이하의 건물들은  조망권에 직접적인 영향을 받게되고 도로를 꽉 막고 있는 구조물은 도시경관에 치명적 영향을 주고 있었다.

공사가 완료되지도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고가 교각이 설치된 지역 중에는 집값이 떨어지는 등 후유증이 나타나고 있었고, 주민들의 우려의 목소리도 컸다. 하천 제방을 따라 설치된 교각은 하천과 도로를 극명하게 단절시키고 있었다.

 

이것이 대전의 미래의 모습이라는 사실에 현장조사단들은 절대 고가 경전철이 건설되어선 안된다는 공감대를 형성하기도 하였다. 대전시 공무원들은 과연 대구에 와서 보고 간건지 의문스럽다며 다음엔 꼭 시장과 공무원을 함께 데리고 오자는 의견도 많았다.

누구를 위해 이렇게 무리해서 고가경전철을 설치하려하는 것인지 꼼꼼히 따져봐야 겠다.

admin

(X) 지역·기관 활동 소식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