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일반 활동소식

지구의 날 릴레이보도2- 다채로운 공연

월 20일(일) 차없는 거리에서 다양한 볼거리 다채로워
“궁중혼례, 환경극공연, 평화염원콘서트”

2003지구의 날 광주위원회는 2003년 4월 20일(일) 차없
는 거리 금남로에서 2003년 지구의 날 기념행사를 갖는다.
1970년부터 미국에서 시작된 지구의 날 기념행사는 현재
전 세계적으로 한국을 포함한 세계 184개국 약 5,000개의
단체가 지구의 날 행사에 참여하고 있으며 매년 4월 22일
지구의 날에 각 국의 환경, 사회 상황에 맞게 지구를 위한
행사를 진행해 오고 있다. 지난 2002년에는 세계 각국에서
약 5억명 이상의 시민들이 참여하는 역사상 최대 규모의 환
경행사가 펼쳐졌었다.

1990년 서울은 남산에서, 광주는 무등산 증심사 일대에
서 한국의 지구의 날 기념행사를 시작으로 매년 녹색교통수
단인 자전거대행진을 진행해 왔으며, 최근 2000년 이후에
는 세계적 흐름에 맞추어 “차없는 거리”를 주제로 지구의
날 행사를 진행해 왔다.
2000년부터 진행된 차없는 거리 금남로 행사는 금남로 소
풍, 금남로 잔치 등을 주제로 지구의 날만은 사람이 주인되
는 길을 만들고 다양한 문화행사와 환경행사를 통해 시민들
이 즐길수 있는 환경·문화 축제의 장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2003년 차없는 거리 금남로에서는 메인 행사로 다양한 볼
거리 행사들이 진행된다.

광주에서는 처음으로 조선시대 왕실에서 행한 왕과 왕비
의 대례인 궁중혼례가 기존의 예법과 절차를 현대에 맞게
재구성하여 열린다. 어가행렬(御駕行列), 대소신료입장,
혼례고사, 왕비입궁,국궁사배, 축언, 출궁 등의 형식으로
이루어지는 궁중혼례는 우리의 아이들에게 텔레비전 속에서
나 볼 수 있었던 왕의 결혼식을 금남로에서 직접 눈으로 체
험함으로써 전통에 대한 교육의 하나로 소중한 기억이 될
것이다.

또한 어린이들이 가장 좋아하는 생물인 나비의 슬픈 이야
기를 극으로 만든 환경인형극 “나비야 날아라”는 검은 신발
이 뿌린 농약으로 인해 반쪽날개로 태어난 노랑나비가 겪
게 되는 이야기라고 한다. 이 환경극을 연출한 극단토박이
의 신동호 대표는 “가정에서 나오는 생활 쓰레기, 공장에
서 흘러나오는 폐수, 자동차 매연, 핵 실험, 전쟁에 이르기
까지 무분별한 산업화, 공업화와 인간의 이기심으로 환경
오염의 심각성을 알려내고 싶다”는 의도에서 기획하였다고
한다.

2003 지구의 날 마지막 메인 행사인 「지구의 기념 평화
염원 콘서트」는 이라크전쟁, 환경오염, 물부족으로 몸살
을 앓고 있는 지구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시민의 뜻을 합하
여 전달하는 콘서트이다. 이 콘서트에는 노래패 꽃다지, 국
악인 김광복 교수, 가수 박문옥, 서구YMCA어린이합창단이
출연하며, 전쟁과 테러의 위협에서 벗어나 평화로운 삶을
마음으로 염원하며 노래한다고 한다. 지구의 날 금남로를
찾은 많은 시민들이 이라크전으로 희생된 수많은 사람들을
생각하며 전쟁이 없는 지구를 염원하며 함께 합창으로 마무
리 할 계획이다.

궁중혼례
시 간 : 11:00∼12:00
장 소 : 본 무대 앞
신 랑 : 최낙선(시민생활환경회의 사무국장) 신 부 :
임현아(어린이집 원감)
프로그램 : 어가행렬 – 궁중 행렬 의식 /국혼선포 –
혼례를 알림 /신랑, 신부 입장
혼례고사 – 평생가약을 맹세 /동뢰지례 – 합
혼주/출궁

“날아라 나비야” 환경극 공연
시 간 : 13:30∼14:00
장 소 : 본 무대
진 행 : 극단 「토박이」

지구의 기념 평화염원 콘서트
시 간 : 16:00∼17:30
장 소 : 본 무대
출연자 : 꽃다지, 김광복, 박문옥, 서구YMCA어린이합창
단 공연

admin

환경일반 활동소식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