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정책 활동소식

여수산단 정부대책 촉구성명

여수산단 중앙정부 대책 촉구 성명서

정부의 무관심·무책임한 여수산단 대책에 분노하며,
32만 여수시민의 생존권과 자치권 수호를 위해 전면적인 투쟁을 선언한다

지난 10월 3일 개천절날 발생한 청천벽력의 호남석유화학 폭발사고는 충격과 공포와 함께 참을
만큼 참아왔던 여수 시민들의 분노를 촉발시켰다. 더욱이 지난 2주동안 지켜본 중앙정부와 여수
산단 입주업체들의 무대책과 무책임은 여수시민이 대한민국 국민인지조차 회의스럽게 만들었
다. 이제 99%(국세 5조1천여억원, 지방세 300여억원)가 넘는 국세를 가져가는 정부와 서울에서
본사를 운영하는 입주업체들에 대해 우리 여수시민은 인내의 한계를 겪으며 대정부 투쟁을 엄숙
히 선포한다.

우리는 그동안 경험한 수백건의 환경안전 사고는 중앙정부와 입주업체의 노동강도의 강화로 인
한 안전불감증으로 기인한 인재로 분명히 판단한다. 우리는 이런 정부가 핵발전소나 핵폐기장
이 안전하다고 주장하는 것을 어떻게 국민에게 믿으라고 하는지도 이해할 수 없다. 수십개의 안
전장치가 마련되어 있다는 석유화학공단에서 발생하고 있는 폭발·화재·유출사고는 어떻게 설
명할 것인가? 공해와 죽음만을 여수지역에 남기고 정부와 입주업체는 국세와 이윤을 가져갔을
뿐이다.

우리는 아래와 같이 중앙정부와 여수산단 입주업체에 요구하며 범시민결의대회와 중앙정부 항의
방문 등을 진행해 나갈 것이다. 이에 대한 명확한 답변이 없을 경우 더 이상 여수시민에 대한
비정상적인 차별을 받아들이지 않을 것이며, 국도17호선 점거와 여수산단 앞 천막농성 등을 구
체적으로 검토하여 실행해 나갈 것이다. 제2의 부안항쟁이 될 수도 있는 우리의 정당한 투쟁에
대한 모든 책임은 중앙정부와 여수산단 입주업체에게 있음을 분명히 밝힌다.

– 우리의 요구 –

1. 정부는 여수산단의 환경·안전사고 재발방지 대책과 재난 관리시스템을 신속히 마련하라!
2. 정부는 여수산단 주변주민과 노동자에 대한 건강역학조사와 환경위해성평가를 실시하라!
3. 정부는 여수산단 주변마을 이주보상금을 신속히 마련하고 조속한 일괄이주를 단행하라!
4. 정부는 여수산단의 세금 비율 중 99%의 국세 중 5%를 지방세로 전환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와
환경안전 대책을 마련하도록 하라!
5. 정부는 국도 17호선의 대체도로 및 지역발전 방안을 제시하라!
6. 여수산단 입주업체는 본사의 지역이전과 불평등한 하청구조를 개선 등 대책을 마련하라!

2003. 10. 20

여수산단정부대책촉구를위한범시민위원회
〔한국예총여수지부, 진남제전보존회, 여수지역발전협의회, 여수경영인협의회, 여수시재향군인
회, 바르게살기운동여수시협의회, 여수YWCA, 여수YMCA, 여수환경운동연합, 여수시민협, 여수산
단민주노동자연합, 새시대공단연합, 여수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새마을운동본부여수지회, 여수
사랑청년회, 여수시민재단, 민주노총여수시협의회, 여성단체협의회, 개혁국민정당여수지구당,
민주노동당여수지구당, 전문건설업여수협의회, 6·25 참전회, 재향군인여성회, 상이군경회여수
지회, 군경유족회여수지회, 6·25 참전학도병동지회, 대한경우회, 경찰참전전우회, 충의회, 여
수운송협회, 강용주 여수시의회의원]

admin

초록정책 활동소식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