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에너지 기후변화 보도자료

당진화력 초 대형화 반대 장례 퍼포먼스 성명서

성 명 서

산자부와 동서발전(주)는 당진화력 초대형화 건설계획을 즉각 철회하라.

당진화력 초대형화 건설계획은 우리지역 환경재앙의 이정표이다.
초대형 화력발전소의 폐해에 대하여 익히 알고 있는 주민들과 시민단체의 반대운동에도 불구하
고 지난 2001년 7월 당진화력 3, 4호기 준공과 2002년 6월 19일에 진행된 5, 6호기 착공을 지켜
보며 우리는 울분과 분노를 삼켜야 했다.
당진화력 4호기 200만kw 용량의 발전소가 가동되면서 발전소 인근바다에 난대성 조류인 미역과
다시마가 창궐하고, 가축들의 수태와 출산율이 현격히 감소되는 등 지역에 우려할만한 생태교란
이 속출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현실에서 자연의 자정능력을 초과하는 당진화력의 5,6호기
착공과 7,8호기 추가건설계획 발표는 우리지역의 환경재앙과 비극의 예고편이다.

이제 당진군민이 똘똘 뭉쳐 낙후된 에너지정책을 전환시키고 우리지역의 예고된 환경재앙을 막아
내야 한다.
지난날 우리는 전력생산의 순기능을 인정하고 4호기까지 건설할 것으로 예상하여 당진화력발전
소 건설을 용인해 주었다. 그러나 당진화력은 지역주민의 선의를 배반하고 5,6호기에 이어 7,8호
기 건설이라는 증설계획을 발표하였다. 이와같은 처사는 우리지역과 주민의 환경권에 대한 선전
포고에 다름 아닌 것이다. 이제 12만 당진군민은 한 지역을 집중적으로 파괴시키고 주민들에게
희생을 강요하는 당진화력 5,6호기 증설과 7,8호기 건설계획을 전면 백지화하는 투쟁에 당진군
민 전체가 나서야만 할 것이다.

당진군과 군의회, 지역의 지도자들이 앞장서서 초대형 발전소 건설계획을 막아내야 한다.
지금까지 발전소 건설에 따르는 인허가 과정에서 보여준 당진군과 의회의 행태에 대하여 군민들
의 분노와 불신감은 영원히 씻겨지지 않을 것이다. 주민을 위한 가장 기본적인 권리인 쾌적한 생
활환경권과 주민의 건강을 몇 푼도 안 되는 특별지원금과 맞바꾸는 어처구니없는 실정에까지 이
르렀던 사실을 잊지 못하고 있다.
또한 지역의 지속가능한 발전에 앞장서야하는 당시의 지역지도자들의 침묵과 방관은 초대형 발전
소 건설을 용인해준 것과 다를 바 없으므로 지도자들의 역할에 대한 심각한 문제제기와 함께 깊
은 자기성찰도 요구받고 있다.

그러나, 이제 또다시 안타깝고 부끄러운 당진의 불행한 역사를 되풀이하지 않기 위해서도 이번에
야말로 지역의 지도자들이 앞장서서 당진화력 7, 8호기 건설계획을 철회시키는 투쟁에 적극 나서
야 할 것이다. 아울러 충남 지역에 집중적으로 분포되어있는 대규모 화력단지 건설계획을 전 지
구적인 기후변화와 광역자치 시대를 대비하는 측면에서 공동대응 하여야만 할 것이다.

산자부와 동서발전(주)는 왜곡된 에너지정책을 전환하고 초대형 화력발전소 건설계획을 즉각 철
회하라.
초대형화력발전소 건설을 획책하는 산자부의 전력공급정책은 화석연료의 매장량이 고갈위기에 처
한 상황에서 화석연료에만 의존하는 반 지속가능시책이며 재생가능에너지체계로 전환되는 세계적
인 에너지정책 추세에 역행하는 안일한 정책임이 분명하다. 또한 선진국에 비하여 터무니없이 많
은 에너지 소비문화에 대한 개선책 없이 쓰는 대로 한없이 공급하겠다는 산자부의 구태의연한 에
너지 정책은 전 지구적인 에너지 위기와 지구온난화 등의 기후변화를 가속화시키는 반환경적인
발상 그 자체인 것이다.

결론적으로 산자부에서 현재 진행중인 에너지 정책은 반환경적이며 시대에 역행하는 과거실정의
표본이다. 그러므로 산자부와 동서발전(주)는 현재의 에너지 정책을 지속가능한 재생가능에너지
시스템으로 전환할 것을 엄중히 촉구한다. 특히, 한 지역을 집중적으로 황폐화시키고 해당지역
주민들의 희생을 강요하는 초대형 화력발전소 건설계획을 즉각 철회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

우리는 지역의 환경권과 후손들의 미래, 그리고 주민의 생존권을 지키기 위하여 당진화력 초대형
화 건설계획이 철회될 때까지 끝까지 투쟁할 것이다.

우리는 당진군과 군의회, 그리고 지역의 지도자들이 이제부터라도 당진화력 초대형화 건설계획
철회운동에 모범적으로 앞장설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산자부와 동서발전(주)는 화석에너지 고갈과 지구온난화를 가속시키고 당진주민의 생존권을 위협
하는 공해종합세트 당진화력발전소의 7,8호기 건설계획을 즉각 철회하라.

2003. 6. 14

당/ 진/ 환/ 경/ 운/ 동/ 연/ 합

admin

(X) 에너지 기후변화 보도자료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