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물 하천 보도자료

예산 예당저수지 매화마름 군락지 발견 보도자료

환경부 지정 멸종위기 야생식물 제4호
‘매화마름’ 국내 최대 군락지 발견

서해안 일부 지역의 논이나 습지에서만 찾아볼 수 있는 환경부 지정 멸종위기에 처해 있는 매화
마름 군락지가 충남 예산군 광시면 동산리 예당저수지 주변 1200여평에 서식하는 것으로 확인됐
다. 충남대학교 생물학과 김성덕 교수팀과 대전환경운동연합은 예당저수지 주변 농경지에 밀도
가 매우 높은 대규모 매화마름 군락단지가 있음을 확인하고 이에 대한 보전대책을 준비중에 있
다.

매화마름은 늪이나 연못, 농경지 등에서 사는 물풀중 하나로, 5월 초중순경에 눈꽃처럼 희게 피
다가 곧 사라지는 단년생 식물이다. 지난 60년대에는 흔하였으나 현재는 개발로 인해 늪이나 연
못이 대부분 파괴되고, 농약 등의 과다 사용으로 대부분 멸종되어 지난 98년 2월26일 한란, 나동
풍란, 광릉요강꽃에 이어 네 번째로 환경부지정 멸종위기 야생식물로 지정됐다. 일반적으로 흔하
던 야생초가 사람들의 탐욕으로 멸종위기에 처한 것이다.

지난 98년에는 강화도 초지리에 920여평의 ‘매화마름’ 군락이 발견되면서 사회적인 이슈로 제기
된 바 있으나, 이번 예산군에서 발견된 ‘매화마름’ 군락지는 이보다 면적(1200여평)도 넓고 개체
수가 많아 학계에 비상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번 확인된 매화마름 군락지지는 예당저수지와 바로 인접해 있는 민간소유의 농경지에 위치해
있다. 때문에 매화마름 군락지를 어떻게 보전·활용할 것인가에 대한 신중한 논의와 대책이 필요
하다.

첫째, 현재 발견된 매화마름 군락이 몇 년전 부터 조성이 되었는지에 대한 확인이 필요하고주변
일대의 추가 서식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현 토지소유주는 1년전에 매입),

둘째, 환경부지정 멸종위기 4호인 매화마름의 발아의 특성·서식환경조사 및 그 일대의 토양과 습
지 생태계에 대한 체계적인 조사가 필요하며,

셋째, 멸종위기의 매화마름을 어느 집단이 어떻게 보전·관리할 것인가에 대한 신중한 대책이 필
요하다.

대전환경운동연합과 충남대학교 김성덕 교수팀은 지난 98년 강화도 매화마름 군락지를 보전하기
위해 시민 자발적으로 일구어낸 내셔널트러스트운동(자연신탁국민운동, The national Trust of
korea)을 교훈 삼아 우리 지역에서도 시민주도형 내셔널트러스트운동의 필요성을 제기하며, 환경
부와 충청남도, 예산군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하여 멸종위기의 ‘매화마름’이 멸종위기 식물에
서 제외될 수 있는 자연환경 개선 사업을 전개하기로 하였다.

admin

(X) 물 하천 보도자료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