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에너지 기후변화 보도자료

[논평]일본 핵발전소 증기 누출 사고 피해자를 추모하며

일본 핵발전소 증기 누출 사고 피해자를 추모하며

-‘안정성’을 농락한 정부는 신규 핵발전소 건설 강행을 당장 중단하라!-

○ 무엇보다도 일본 핵발전소 사고로 사라져간 이들에 대해 삼가 조의를 표한다.

○ 이번 사고는 우리나라의 크고 작은 핵사고들을 통해 이미 예견되어온 우려들이 가시화된 사건
이라 할 수 있다. 동시에 이것은 핵발전소와 핵폐기장 건설을 위해 혈안이 된 우리정부에 대한
경고의 메시지이다.

○ 현재 정부는 사고의 위험성이 극히 낮고, ‘안전’하게 운영해 나갈 수 있다는 자신감 속에
신고리와 신월성 핵발전소 신규 건설을 추진하고 있으며, 핵폐기장 건설을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계획들을 추진해 나가고 있다.

○ 하지만, 수차례의 사고 재발 방지와 안전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던 정부의 약속들은 이
미 무색해졌고, 그 신뢰도는 땅에 떨어졌다.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핵발전소와 핵폐기장 건설만
이 그들의 임무는 아니다. 정부는 핵정책 전반에 대한 충분한 재검토와 무엇보다도 핵정책에 대
한 사회적인 논의와 신중한 판단 과정이 필요함을 알아야 한다.

○ 일본 핵발전소 증기누출 사고로 부상자 11명 중 4명이 사망하는 인명피해까지 일어났다. 이
같은 사고는 결코 이웃 나라 일본에게만 해당하는 사고가 아니라 18기의 핵발전소를 보유한 핵
확대 국가인 우리나라에서도 일어날 수 있는 사고이다. 정부의 핵정책을 고수하려는 태도는 언
제 터질지 모르는 시한폭탄을 안고 있는 것과 다름없음을 잊지 말아야 할 것이다.

※ 문의 : 이승화 반핵국민행동 간사 (02-735-7000 / 011-9083-3968)

2004. 8. 9

반핵국민행동

admin

(X) 에너지 기후변화 보도자료의 최신글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