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에너지 기후변화 보도자료

부안대책위와 정부, 구성 합의

○ 80여일간이 넘게 사회적 갈등으로 첨예하게 대립했던 핵폐기장 부지선정 문제를 해결
하고자, 지난 고건 국무총리와 부안대책위
공동대표와의 면담을 통해 합리적인 결정을 위해 충분한 대화의 필요성을 공감하여 대화기
구 구성을 합의한 바 있다(10월 3일).

○ 이에 곧바로 정부측 2인과 부안대책위 2인, 중재자로 최 열 환경연합 공동대표로
실무기구를 구성하여 논의를 진행하였으며,
오늘(10월 16일 오후 4시경) 환경연합 최 열 대표, 부안대책위 공동대표 문규현 신부,
국무총리실 조용택 차관 등 민-관
대표들이 모여 그간의 논의의 중심 의제였던 본 위원회 구성에 합의했다.

○ 협의회 위원 명단은 아래와 같다.

1. 위원구성 원칙

– 위원장은 고건 국무총리 추천

– 정부측 5명, 대책위 5명

– 양측 추천 전문가 각 1인

2. 위원장 및 위원 명단

위원장 : 이종훈 경실련 공동대표

< 정부측 위원 >

성 명 직 위
정익래 국무총리비서실 민정수석비서관
배성기 산업자원부 자원정책실장
이형규 전라북도 행정부지사
강동석 한전 사장
김명현(전문가) 경희대 원자력공학과 교수

< 부안 대책위 위원>

고영조 대책위 대변인
김인경 대책위 공동대표, 원불교 부안교당 교무
박원순 아름다운 재단 상임이사
박진섭 환경운동연합 정책실장
최병모(전문가) 변호사, 민변 회장

※ 양측 1명씩 추가위원은 추후 결정한다.

1차 공동협의회 회의는 10월 24일 개최한다.

* 문의전화 : 박진섭 환경연합 정책실장(017-203-5162)

2003. 10. 16

문규현 신부, 조영택 차관, 최 열 상임이사

admin

(X) 에너지 기후변화 보도자료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