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에너지 기후변화 보도자료

‘핵폐기장 백지화와 핵발전 추방을 위한 전국반핵연대’출범식과 전국 규탄대회

2003년 2월 6일(목) 오후 1시 30분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

6일(목) 오후 1시 30분 – 16시/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 → 종묘공원
·참가자 : 핵폐기장 후보지역 주민, 시민·환경단체, 원불교도 등
·집회내용
– 1부 : 출범식 및 규탄대회, 퍼포먼스 등
– 2부 : 거리행진(마로니에 공원 → 종묘공원)

○ 지난 4일 산업자원부는 정권 말기 어수선한 틈을 이용하여 경북 영덕·울진과 전남 영광, 전
북 고창 지역을 핵폐기장 후보지로 발표했습니다. 이번에 발표된 핵폐기장 후보지는 지역주민의
의견을 무시한 비민주적이고 일방적인 것으로 과거 핵폐기장 부지 선정과정의 구태를 거듭하는
것입니다.

○ 그동안 정부는 핵폐기장 후보지 선정을 추진하면서 금품과 향응으로 주민을 회유하거나 과거
후보지에서 공식적으로 백지화했던 지역을 다시 포함시킴으로 인해 스스로 후보지 선정의 정당성
을 잃고 있습니다. 더군다나 후보지 4곳 중 영덕을 제외한 3개 지역은 이미 핵발전소 가동으로
인해 해양 생태계의 황폐화와 방사능 오염으로 인해 일상적인 생존의 위협을 받고 있는 곳입니
다. 핵산업의 유지를 위해 주민들에게 일방적 희생을 강요하는 정부 정책은 더 이상 국민들의
지지를 받을 수 없습니다.

○ 선진 각국은 핵폐기물의 안전한 처리방법이 없어 핵발전소 건설을 포기하고 있습니다. 정부
가 핵발전소 추가건설을 하지 않는다면 핵폐기장 부지 확보는 화급한 일이 아닙니다. 노무현당선
자는 핵폐기장 후보지 선정계획을 백지화하고 핵에너지 위주 전력정책을 전면 재검토해야합니
다. 시민환경단체는 이의 실현을 위해 후보지 지역주민들과 함께 핵페기장 후보지 백지화와 핵발
전 추방을 촉구하는 규탄대회를 개최하고자 하오니 귀 언론사의 취재 협조를 부탁드립니다. 자세
한 내용은 아래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아 래 –
· 제목 : 핵폐기장 백지화와 핵발전 추방을 위한 전국반핵연대’
출범식과 전국규탄대회
·일시와 장소 : 2003년 2월 6일(목) 오후 1시 30분 – 16시/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 → 종묘공원
·참가자 : 핵폐기장 후보지역 주민, 시민·환경단체, 원불교도 등
·집회내용
– 1부 : 출범식 및 규탄대회, 퍼포먼스 등
– 2부 : 거리행진(마로니에 공원 → 종묘공원)

문의: 양이원영 반핵담당팀장(018-288-8402), 박항주 환경정책팀장(017-339-6653)

환경운동연합

admin

(X) 에너지 기후변화 보도자료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