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습지 해양 보도자료

[보도자료] 기름오염 방제작업 참여 주민 및 자원봉사자 건강영향조사 착수

첨부파일 열기첨부파일 닫기

071213 보도자료-기름유출사고 건강영향-최종.hwp

 

지구의 벗 환경운동연합              www.kfem.or.kr




(110-806) 서울특별시 종로구 누하동 251번지 ▪ 전화 02)735-7000 ▪ 팩스 02)730-1240










                      보 도 자 료 (총5쪽)






환경연합, 시민환경연구소 공동

 서해 기름오염 방제작업 참여 주민 및 자원봉사자 건강영향조사 착수


– 오는 15일 만리포 현장에서 설문조사와 소변시료 채취 예정-





○ 서해 기름오염사고의 방제작업에 참여했던 주민과 자원봉사자들의 건강 피해가 우려되는 가운데, 환경운동연합은 오는 15일부터 이들에 대한 건강영향조사를 시작할 예정이다.





○ 스페인과 네덜란드의 연구기관들이 2002년 11월 스페인에서 침몰한 프레스티지(Prestige)호 기름유출사고 방제작업에 참여했던 지역 어민들의 호흡기계 증상에 대한 조사 결과, 방제 작업에 참여한 지역 어민들의 하기도질환 유병율이 73%로 밝혀졌다. 하기도질환 유병율은 노출 빈도와 일일 노출 시간이 많을수록, 다양한 방제작업을 한 주민일수록 높아졌다(첨부자료 참고).





○ 이번 서해 유조선 사고와 스페인 사례를 비교해보면, 기름 유출량은 프레스티지호 사고가 6배 이상이다. 하지만 서해에서 유출된 원유가 스페인 앞바다에서 유출된 벙커C유 보다 유해물질 함량이 더 많고 사고지점이 해안에서 훨씬 더 가깝기(프레스티지 200km, 서해 12km) 때문에 태안 방제작업에 참여했던 주민들과 자원활동가들의 피해는 더욱 클 수도 있을 것으로 우려된다. 실제로 많은 방제작업 참가자들이 두통과 어지러움 등의 증상을 호소하고 있다. 





○ 이번 조사의 목적은 벤젠, 톨루엔, 크실렌 등 원유의 주요 성분이 방제작업 참여자들의 건강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를 조사하고, 그 결과에 따라 대책을 마련하기 위함이다. 15일 태안군 만리포 일대에서는 조사 대상자들에 대한 면접 설문조사와 함께 소변시료 채취가 이루어진다.





※ 첨부 : 스페인 프레스티지호 사고로 인한 기름 유출이 건강에 미치는 영향






2007년 12월 13일



환경운동연합


공동대표 최재천 조한혜정 윤준하 사무총장 안병옥








문의 :


 임지애 국장 (010-2437-7900, limja@kfem.or.kr)

마용운 국장 (016-260-2361, ma@kfem.or.kr)

 고영자 간사 (016-679-3820, koh@kfem.or.kr)





adm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