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생활환경 보도자료

[논평]친환경 건축자재 허위 과장 광고 개선을 환영한다.

친환경 건축자재 허위과장 광고 개선을 환영한다


– 한국공기청정협회에 대한 공정거래위의 시정명령 조치에 대한 환경연합 입장 –





○ 2일 공정거래위원회는 건축자재 인증과정에서 “친환경” 문구를 넣어 허위과장 광고한 (사)한국공기청정협회에게 시정명령을 하기로 하였다.




○ 한국공기청정협회의 HB마크(Healthy Building materials)는 건축자재로부터 발생되는 다양한 오염원 중 일부에 지나지 않는 휘발성유기화합물(VOCs)와 포름알데히드 방출량에 대한 검증만으로 “친환경 건축자재” 명칭을 부당하게 사용하고 있다.  




○ “친환경 건축자재”는 건축자재의 생산, 유통, 사용 및 폐기 단계에 이르는 전 과정에 걸쳐 환경과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고려하여 사용되어야 한다. HB마크는 제품의 친환경성을 객관적으로 평가하지 못하고, 일부 환경오염물질의 방출량을 일정정도 저감시킨다는 이유로 ‘친환경’ 인증을 주어 제품의 허위과장광고를 유도하였다.




○ HB마크는 ‘친환경 건축자재 인증제도’가 아닌 ‘실내 공기질 관련 오염물질 방출등급 인증제도’에 근거하여 ‘VOCs 저방출 자재’등으로 표기되어야 소비자들의 제품 선택 시 혼란을 막을 수 있을 것이다.




○ 환경운동연합은 이번 공정거래위원회의 시정명령으로 친환경 건축자재에 대한 소비자와 업계의 혼란을 줄이고, 친환경 인증제도가 사회적으로 올바르게 정착되기를 기대하며 이후 조속한 개선을 요구하는 바이다.






2008년 7월 2일


환경운동연합


■ 공동대표 윤준하 조한혜정 최재천▪사무총장 안병옥 ■





* 담당 : 
   환경운동연합 생명안전본부 임지애 국장 (010-2437-7900
limja@kfem.or.kr)

                                         고도현 간사(016-679-3820▪koh@kfem.or.kr)



 

admin

(X) 생활환경 보도자료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