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생활환경 보도자료

환경부는 평택 소각장 지역주민에 대한 종합적인 환경역학조사를 위해 민관공동조사단을 구성하라

○ 8월 7일(수) 쓰레기문제해결을 위한 협의회 주최로 열린 <산업폐기물소각장 긴급토론회>에서
환경부 생활폐기물과 석금수 과장은 평택금호환경소각장 다이옥신 사태와 관련하여 국립환경연구
원과 경기도·평택시가 주관하여 8월 10일까지 대기환경·식품·혈액조사 등을 내용으로 하는 연
구계획을 수립하겠다고 밝혔다.

○ 평택소각장과 관련한 시민환경연구소의 연구결과는 그동안 논란이 되어온 소각장 가동에 의
한 다이옥신 인체 피해를 규명한 것으로 대단히 중요한 의미를 지니고 있다. 때문에 우리는 이
번 연구 결과를 계기로 환경부가 평택소각장 인근 주민에 대한 종합적 역학조사를 실시해야 한다
고 주장해왔다. 그런데 환경부가 이번에 밝힌 대책에는 피해 당사자인 주민과 문제를 제기한 민
간단체의 의견이 배제된 가운데 일방적 조사계획만이 수립되고 있다.

○ 시민환경연구소의 다이옥신 피해 연구결과 발표후 환경부나 평택시 등은 연구내용을 축소 왜
곡하거나 희석시키기에 급급해온 것을 미루어볼 때 정부와 지자체 단독의 조사결과는 실제로 수
용하기도 어렵고 국민들의 신뢰를 받을 수 도 없다. 우리는 환경부가 과거에도 유사한 사례가 발
생했을 때 자신들 입장을 대변하는 조사단을 구성하여 민간단체나 전문가가 제시한 연구결과를
왜곡하거나 무력화하는 일들을 진행 온 것을 오랜 경험을 통해 잘 알고 있다.

○ 평택금호환경소각장 주변지역의 주민건강영향조사가 공신력을 갖기 위해서는 민관합동의 공동
조사단을 통해 조사가 진행되어야 한다. 이에 우리는 환경부가 정부와 지자체 단독으로 조사하려
는 시도를 중단하고 먼저 지역주민, 환경단체, 학계 전문가들과 공동으로 민관합동조사단 구성
을 위한 협의기구를 구성할 것을 제안한다. 이러한 민관합동 협의기구와 공동조사단을 통해 연구
의 조사 목적과 내용, 그리고 조사단 운영 방안 등을 확정할 것을 다시 한번 제안하는 바이다.

※ 문의: 맹지연 환경정책팀장 011-203-3665, 김혜정 활동처장 011-413-1260

2002. 8. 8
환경운동연합

admin

admin

(X) 생활환경 보도자료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