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생활환경 보도자료

폐형광등 분리수거 촉진을 위한 모니터단과 시민단체네트워크 발대식 및 퍼포먼스 -영화배우 김보성씨 재활용 홍보대사 위촉

폐형광등 분리수거 촉진을 위한 모니터단과 시민단체 네트워크 발대식 및 퍼포먼스

앗! 그냥 버리시면 위험해요.
유해폐기물 폐형광등은 분리수거해야합니다.

—일시 : 26일(화)오전 11시 10분 장소 : 명동 밀리오레 앞
* 영화배우 김보성씨 재활용 홍보대사 위촉 및 캠페인도

○ 환경운동연합 여성위원회(위원장 구희숙)는 26일(화) 오전 11시 10분부터 명동 밀리오레에서
폐형광등 분리수거 촉진을 위한 모니터단과 시민단체 네트워크 발대식을 갖습니다.
폐형광등 속에 들어있는 수은은 인체에 심각한 영향을 미침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단순히 매립이
나 소각으로 처리되었습니다. 특히 가정에서는 폐형광등을 깨뜨려서 신문지에 싸서 종량제 봉투
에 버리는 것이 일반화된 폐기 양태였습니다. 하지만 폐형광 등은 별도의 처리가 필요한 유해폐
기물입니다.

○ 작년부터 본격화한 폐형광등 수거사업은 작년 한해 동안 270만개 밖에 수거하지 못하여 폐형
광등 연간 발생량(1억 3천만개) 대비 2%에 그쳤습니다. 환경운동연합은 작년 서울시내 구청을 중
심으로 주거지역에 있어 분리수거체계 구축을 촉구했는데 홍보부족, 분리수거함 설치개수 부족,
대량 배출처에 대한 관리 미비 등으로 98%의 폐형광등이 방치되었습니다.

○ 이에 올해부터 환경연합 여성위원회는 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한 시민운동협의회, 인천 녹색소
비자연대, 고양 YWCA, 성남 YMCA, 수원 환경운동센터 ,대전 충남 녹색연합과 시민단체 네트워크
를 결성하여, 지자체의 폐형광등 분리수거 사업에 대한 모니터링과 시민홍보 캠페인을 수도권 전
역과 대전지역에서 올해동안 집중적으로 진행하여 폐형광등 분리사업이 성공적으로 정착될 수 있
도록 노력하고자 합니다.

○ 환경연합은 특히 주택가 뿐 아니라 대형건물, 특히 백화점이나 할인점들이 분리수거에 적극적
으로 나설 뿐 아니라 소비자들이 쉽게 폐형광등을 분리배출 할 수 있는 중간 거점으로서 역할을
적극적으로 할 수 있도록 촉구할 예정입니다.

○ 한편 이 자리에서는 영화배우 김보성씨를 형광등 재활용 홍보대사로 위촉하고 퍼레이드와 캠
페인을 함께합니다.

– 11시 10분 : 개회 – 11시 15분 : 네트워크 활동계획 발표(쓰시협 김미화 사무처장)
– 11시 20분 : 서울시 격려사(서울시 폐기물관리과장)
– 11시 25분 : 폐형광등 안전처리 대시민 약속(한국 형광등재활용협회 회장)
– 11시 30분 : 폐형광등 유해성 설명(양금석 강서 양천 환경연합 여성위원장)
– 11시 30분 : 모니터단 발대식 선언(구희숙 환경운동연합 여성위원장)
– 11시 35분 : 홍보대사 위촉 – 11시 40분 : 퍼포먼스(김보성)
– 11시 50분 : 폐회 – 이후 거리캠페인: 유투존까지 80m 가두 행진

문의:환경운동연합 여성위원회 김영란 간사(016-230-5244)

2002. 3. 25
환 경 운 동 연 합

admin

(X) 생활환경 보도자료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