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물 하천 보도자료

[취재요청서]4대강 편파 방송, KBS 규탄 기자회견

첨부파일 열기첨부파일 닫기

111018 취재요청서 4대강 편파방송 KBS 규탄기자회견.hwp


4대강사업저지범국민대책위원회



(110-806) 서울특별시 종로구 누하동 251번지 ▪ 전화 02)735-7000 ▪ 팩스 02)730-1240







취재요청서 (총1매)


4대강 편파 방송, KBS 규탄 기자회견


 


■ 일시 : 2011년 10월 18일 (화) 오후 2시


■ 장소 : KBS 본관 앞


■ 참석 : 전국언론노동조합, KBS수신료인상저지범국민행동, 4대강범대위 등 30여명


 


전국언론노동조합, KBS수신료인상저지범국민행동, 4대강범대위 등은 18일(화) 오후 2시 KBS 본관 앞에서 ‘4대강편향방송, KBS 규탄’ 기자회견을 갖는다. 기자회견에는 박준석(KBS 새노조 위원장), 김종남(환경운동연합 사무총장), 김유진(민주언론시민연합 사무처장) 등이 참석한다. 이외에도 전국언론노동조합 회원들과 KBS수신료인상저지범국민행동, 4대강범대위의 참여단체들이 참석한다.


 


○ 최근 KBS의 4대강 방송 특징은 ‘찬양은 있으나 검증은 없다’는 점이다. 4대강 속도전으로 11명의 고귀한 생명이 속도전으로 숨졌는데도 KBS는 어떠한 보도도 없었고, 왜관철교, 구미 단수사태 등 대형 사고가 속출했는데도 4대강에 관한 언급 없었다.


 


○ 오히려 4대강사업에 긍정적인 부분인 보 건설과 개방, 지류지천 사업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홍보하는 모습이었고, 최근 남한강 여주에서 열린 음악회 녹화, 금강 부여에서 콘서트 7080을 녹화 방송했다. 10월 22일 보 개방행사는 생방송을 할 예정이고, 환경 스페셜이 4대강 사업을 비판했다는 이유로 다큐멘터리 ‘영산강’을 제작한다. 일선 기자들에게는 국민의 80%가 동의하는 사안만 보도하라는 지침이 내려졌다는 사실도 알려졌다.


 


○ 이에 국가정책이라는 이유로 정당한 보도를 막고 있는 KBS를 규탄하는 기자화견을 갖고, 국풍81과 같은 방향으로 흘러가는 KBS의 보도태도에 대해 엄중히 경고한다.



 


2011년 10월 17일


전국언론노동조합, KBS수신료인상저지범국민행동, 4대강범대위


 


※ 문의: 환경운동연합 안철 간사(010-6317-6857)

admin

(X) 물 하천 보도자료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