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물 하천 보도자료

[취재요청서]2011년 4대강 예산저지와 공사 중단 촉구 각계 대표자 농성 기자회견

첨부파일 열기첨부파일 닫기

(보도자료)2011년_4대강예산저지와공사중단촉구각계대표자농성기자회견.hwp



(110-806) 서울특별시 종로구 누하동 251번지 전화 02)735-7000 팩스 02)730-1240







취재요청서 (총 1쪽)


2011년 4대강 예산저지와 공사 중단 촉구


각계 대표자 농성 기자회견







일시 : 2010. 12. 3(금) 11시


장소 : 여의도 국회 앞 (여의도역 옆 국민은행 앞)


주최 : 4대강사업저지범국민대책위원회


프로그램


사회 : 최승국 녹색연합 사무처장


– 참석자 소개 및 인사말씀


– 각계 인사 발언 : 윤인증 목사


: 우희종 교수


: 이시재 환경운동연합 대표


: 황인성 시민주권 대표


: 이강실 진보연대 대표


: 유영훈 팔달공대위 대표


– 기자회견문 낭독


– 농성 돌입



○ 국회는 12월 6일 예결위원회 심사를 거쳐, 곧 이은 본회의 일정을 통해 내년도 4대강예산을 통과시키려하고 있습니다. 4대강공사가 홍수예방, 가뭄, 수질개선에 있어 아무런 대책이 될 수 없음이 드러났고, 오히려 홍수피해 가중, 수질 악화의 주범이자 국민의 생명권을 빼앗고 있는 실정이 드러났습니다. 또한 2011년 예산이 4대강에 과도하게 투입되어 국가재정에 영향을 주고, 서민과 중소기업을 위해 써야할 예산의 대부분이 4대강예산으로 반 토막이 났습니다. 하지만 이명박 정부와 한나라당은 지난해보다도 11% 증액한 9조6천억 원(수자원공사예산 포함)의 예산을 쏟아 부으려 하고 있습니다.



○ 이에 각계 대표자들은 4대강예산을 저지와 공사 중단을 촉구하기위해 국회 앞에서의 무기한 노숙농성에 돌입합니다. 국민의 70%가 반대하는 4대강 공사. 토건사업을 위한 막대한 낭비성 예산을 오히려 민생, 복지, 교육, 주거, 일자리를 위한 예산으로 편성해야한다는 목소리가 높습니다. 2011년 4대강사업 예산을 반드시 막아내고, 국민을 위해 쓰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원외에서 원내를 감시하고, 국민과 함께 지켜볼 것입니다.



2011년 정부 예산을 보다 국민을 위해 쓰이도록 만들기 위해 열리는 이번 농성 돌입 기자회견에 많은 관심과 취재 부탁드립니다.




2010년 12월 2일


4대강사업저지범국민대책위원회



※ 문의: 환경운동연합 박창재 국장 (010-5463-1579 / greencj@kfem.or.kr)
           
환경운동연합 안철 간사 (010-6317-6857 / haechuly@kfem.or.kr)

admin

(X) 물 하천 보도자료의 최신글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