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물 하천 보도자료

[보도자료]세계 최대 환경단체 지구의벗 국제본부, 4대강사업 중단촉구 사이버액션 개시

첨부파일 열기첨부파일 닫기

100907 보도자료_지구의벗 국제본부 4대강사업 중단 촉구 사이버액션[1].hwp



지구의 벗
환경운동연합 www.kfem.or.kr



(110-806) 서울특별시 종로구 누하동 251번지 ▪ 전화 02)735-7000 ▪ 팩스 02)730-1240







보 도 자 료 (총 2매)


세계 최대 환경단체 지구의벗 국제본부,


4대강사업 중단을 촉구하는 사이버액션 개시


이명박 대통령과 국토해양부·환경부 장관 등에게 항의 이메일 발송



○ 세계 최대의 환경단체인 지구의벗 국제본부(Friends of the Earth International)가 4대강사업 중단을 촉구하는 반대하는 항의 메일 보내기 운동을 시작했다.


지구의벗 국제본부는 한국의 4대강사업에 관한 사이버액션 웹사이트 (http://www.foei.org/en/get-involved/take-action/save-four-major-rivers-in-korea)를 만들어 4대강사업이 환경과 사회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과 사업을 중단시키기 위해 활동하고 있는 환경단체와 시민사회, 종교계의 활동에 관해 소개하고, 세계 각국의 사람들이 4대강사업에 반대하는 항의서한을 쉽게 보낼 수 있도록 했다. 홈페이지 첫 화면(http://www.foei.org/) 상단부에 이 내용을 게시하여 많은 사람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 지구의벗 국제본부는 “4대강사업은 강을 복원하거나 개선하지 못할 것이며, 파괴만 초래할 것이다. 많은 야생동식물 서식처가 대규모로 파괴되고, 많은 사람들의 식수원이 오염될 것”라며 “이 사업은 이명박 대통령이 추진하고 있는 저탄소 녹색성장의 모델이 아니라 지속가능하지 않은 성장 모델”이라고 지적하며, 4대강사업을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 또한 지구의벗 국제본부는 세계 77개국에 있는 모든 회원단체와 후원자들에게 이 내용을 이메일로 보내 4대강사업을 중단하도록 촉구하는 사이버액션에 동참할 것을 요청했다.



○ 지구의벗 국제본부는 세계 77개국 5천여 환경단체가 모인 세계 최대의 풀뿌리 환경단체들의 네트워크로 2백만 명이 넘는 회원과 후원자들이 있다. 지난 3월에는 니모 배시 지구의벗 국제본부 의장이 방한하여 남한강과 영산강, 낙동강의 사업 현장을 방문하고, 이 사업으로 환경과 사회에 얼마나 많은 문제가 초래되고 있는지 확인하기도 했다.



※ 첨부: 지구의벗 국제본부 사이버액션 서명운동 내용



2010년 9월 7일


환경운동연합


공동대표 김석봉▪이시재▪지영선 사무총장 김종남


※ 문의: 마용운 환경연합 국토생태팀장 (010-3260-2361, ma@kfem.or.kr)



※ 첨부: 지구의벗 국제본부의 사이버액션 서명운동 내용


http://www.foei.org/en/get-involved/take-action/save-four-major-rivers-in-korea




이명박 대통령께,



현재 한국에서 진행 중인 4대강사업으로 인해 환경·사회적 악영향이 대규모로 초래되는 것에 대한 저의 깊은 우려를 표명하기 위해 이 서한을 보냅니다.


한국 정부는 지구적인 기후변화에 따라 악화될 것으로 예상되는 물 부족과 가뭄, 홍수 등 물 관련 자연재해를 방지하기 위해 한국의 4대강 본류에 16개의 신규 댐을 건설하고 지류에도 몇 개를 더 건설하고 있으며, 5억2천만 입방미터의 모래와 자갈을 준설하여 691킬로미터에 달하는 하천 바닥을 깊게 만들고 있다고 들었습니다.


자연재해를 예방하고, 국민을 보호하며,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는 조치를 취하는 것은 중요한 일이지만 강에 대한 이러한 대규모 토목사업은 강의 생태계에 엄청난 악영향을 초래하며 생물다양성을 위협하는 결과를 초래할 것입니다.


이미 중요한 자연 하천습지와 서식처가 훼손되고 있다고 들었습니다. 보호대상인 멸종위기종을 포함하여 수많은 야생동식물이 이러한 과정에서 죽어가고 있습니다. 게다가 사업 시행과정에서 2만5천명의 농민이 농사를 짓던 경작지에서 떠나야 합니다.


이러한 거대한 사업은 강을 복원하거나 개선하지 못할 것이며, 파괴만 초래할 것입니다. 많은 야생동식물 서식처가 대규모로 파괴되고, 많은 사람들의 식수원이 오염될 것입니다. 이것은 대통령께서 추진하고 있는 저탄소 녹색성장의 모델이 아니라 지속가능하지 않은 성장 모델입니다.


그러므로 4대강사업을 즉각 중단하고, 환경시민단체와 야당, 지역주민과 협의를 통해 사업을 독자적으로 검증할 것을 촉구합니다. 이러한 파괴적인 사업을 중단하고 한국의 강과 주변 환경을 자연의 보배로 인식하는 것은 지금도 늦지 않았습니다.



감사합니다.

admin

(X) 물 하천 보도자료의 최신글

댓글 남기기